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미술사 재정립 작고 작가 작품 확충
도립미술관 김인지 '정방폭포' 등 18점 추가 수집
8월 18일부턴 2017~2019 수집 '신소장품' 전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8.09. 16:26: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도립미술관이 최근 구입한 작고 작가 김인지의 '정방폭포'.

제주특별자치도 도립미술관(관장 최정주)이 최근 제주미술사 재정립을 위한 제주 연고 작고 작가와 원로 작가의 작품 18점을 확보했다.

이번 작업은 미술관 학예연구과 회의와 도내 평론가 자문 등을 거쳐 50여 점을 추려낸 뒤 진행됐다. 이를 토대로 작품수집추천위원회·작품가격평가위원회·운영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구입 17점, 기증 1점 등 최종 18점을 수집했다.

구입 작품 중에는 현재까지 제주 최초의 서양화가로 알려져 있는 김인지(작고) 작가의 '정방폭포'(1950년대 추정)가 들어있다. 제주 출신으로 호남지방에서 활동했던 양인옥(작고) 작가의 1950년대와 1970년대 작품을 비롯해 한국전쟁 시기 제주로 피난 와 후학 양성을 통해 제주미술 발전의 토대를 닦는 데 기여한 홍종명(작고) 작가, 1970년대 제주제일고 등에서 미술교사로 재직했던 천병근(작고) 작가, 오랫동안 제주화단에서 큰 역할을 한 강용택 작가, 제주 출신인 재일 이경조 작가의 작품 등도 포함됐다. 이들 작품은 입고 절차, 보존처리 등을 통해 소장품으로 등록·관리한 후 향후 전시를 통해 관람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도립미술관은 2009년 개관 이후 올해까지 구입이나 기증, 관리전환 방식으로 총 843점을 수집했다. 이달 18일부터는 2017~2019년 최근 3년간 기증·구입한 작품을 공개하는 '신소장품'전을 연다. 문의 064)710-4272.

문화 주요기사
제주도 전문 예술법인·단체 지정 신청 접수 제주문화유산연구원 초등생 고인돌 유적 답사
제주여성영화제 단편 작품상 '비 내리는 날의 … [원도심 기억을 담다 도시재생공간 탐색] (2)제…
"제주 공연장 공연하려면 마스크 써라?" 예술계… 제주문예재단 재밋섬 매입 향방 이번엔 결정되…
서귀포 월평마을 천연염색 마스크 제작 교육 제주 꿈바당어린이도서관 비대면 프로그램 운…
제21회 제주 고교생 일본어말하기 대회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76)영어회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