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대니엘 강, 4타차 뒤집고 2주 연속 우승
LPGA마라톤클래식.. 리디아 고 1타차 따돌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8.10. 09:36: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대니얼 강.

대니얼 강.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단됐다가 재개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에서 대니엘 강(미국)의 상승세가 거세다.

 대니엘 강은 10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실베이니아의 하일랜드 메도스 골프클럽(파71)에서 열린 LPGA투어 마라톤 클래식 최종 라운드에서 3언더파 68타를 쳐4라운드 합계 15언더파 269타로 우승했다.

 리디아 고(뉴질랜드)와 조디 이워트 섀도프(잉글랜드)를 1타차로 따돌린 대니엘강은 일주일 전 드라이브온 챔피언십에 이어 2주 연속 우승이다.

 올해 맨 먼저 2승 고지에 오른 대니엘 강은 25만5천 달러의 우승 상금을 받아 상금랭킹 1위로 올라섰다.

 리디아 고에 4타차 2위로 최종 라운드에 나선 대니엘 강은 한때 7타차까지 벌어졌지만 1타차까지 추격한 마지막 18번 홀(파5)에서 리디아 고가 더블보기로 무너진 덕에 역전승을 거뒀다.

 사흘 동안 선두를 달린 리디아 고는 18번 홀에서 세 번째 샷과 네 번째 샷을 거푸 실수해 5타 만에 그린에 볼을 올리고 2m 보기 퍼트마저 놓쳐 뼈아픈 역전패를 맛봤다.

 이민지(호주)는 13언더파 271타로 4위를 차지했다.

  신지은(28)이 한국 선수 가운데 가장 높은 공동 20위(6언더파 278타)로 대회를마쳤다.

  양희영(31)과 신인 전지원(23)이 공동 38위(1언더파 283타)에 올랐다.

  전영인(20)이 공동 53위(1언더파 283타), 강혜진(30)과 전인지(26)는 공동 59위(이븐파 284타)에 그쳤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MLB 아메리칸리그 PS 출전 8개팀 확정 토론토 단장 "류현진 PS 1차전 투입 미결정"
'30이닝 이상 평균자책점 1위' 김광현 신인왕 가… 'KK' 김광현 밀워키전 5이닝 1실점 시즌 3승
'7이닝 무실점' 류현진 양키스전 완벽투 MLB 탬파베이 10년 만에 지구 우승
'또 6연패' SK-한화 다시 시작된 '꼴찌 싸움' 메시·호날두 UEFA 올해의 선수 후보 제외
애틀랜타·시카고 컵스·클리블랜드 PS 출전 확… 류현진·김광현 25일 정규시즌 마지막 동반 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