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광복절 황금연휴 제주 관광객 21만명 '절정'
휴가철 맞아 내국인 예년수준 회복세 분석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20. 08.13. 10:14:4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휴가철을 맞아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제주 관광객이 광복절 연휴기간 절정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에 따르면 17일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서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제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되는 관광객은 21만3000여명이다.

 관광협회는 이 기간 하루 평균 4만2000명에서 4만3000명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했다.

 이같은 수치는 코로나19로 급격하게 감소했던 제주 방문 내국인관광객이 어느 정도 회복세에 들어간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실제로 지난 1∼11일 제주를 찾은 누적 내국인 관광객은 45만6806명으로 작년 동기(44만9411명)보다 1.65% 증가했다. 이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올해 7월까지 누적 내국인 관광객(533만1474명)은 작년 동기(770만182명)보다 30.8% 줄었지만, 여름 휴가철을 맞아 내국인 관광객 수요가 증가하면서 빠르게 예년 수준을 회복했다.

 항공사들은 황금연휴 기간 총 1175편의 국내선 항공편을 투입하고, 제주와 목포·우수영·완도·여수·녹동·부산 등을 잇는 여객선도 총 51편이 운항된다.

 이 기간 제주지역 30개 골프장 역시 예약이 끝났다. 골프장 예약은 '하늘의 별 따기' 수준으로 호황을 누리고, 렌터카 예약 역시 업체마다 90∼100% 예약률을 보이고 있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잇단 수도권발 확진자 발생 제주 바짝 '긴장' 문정인 외교안보특보 국방대 석좌교수에 임명
JDC 23일 지식재산권 온라인 창업 특강 개최 제주 환경평가 '도의회 동의' 폐지 추진 논란
면담 핑계 여제자 성폭행 제주대교수 징역 2년6… 논란 '제주공항 활용 ADPi 보고서' 어떤 내용 담…
제주지방 내일 오전까지 최고 100㎜ 가을비 고교생 훔친 차량 운전하다 가드레일 추돌 2명 …
고교생 승용차 운전하다 가드레일 추돌 2명 부… 제주 지역화폐 대행사 KB국민카드 컨소시엄 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