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그룹 초신성 멤버 윤학·성제 해외도박 수사
경찰 다른 연예인·폭력조직원 개입 여부 등 조사
소속사 "여행 중 안일한 생각…후회하고 반성" 사과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9.15. 16:20: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초신성 멤버 윤학(왼쪽부터), 성제. 연합뉴스

아이돌 그룹 초신성 멤버 윤학(본명 정윤학·36)과 성제(본명 김성제·34)가 연루된 해외 불법도박 사건과 관련해 경찰이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인천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번 사건에 폭력조직원들이 연루된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하고 있다.

 경찰은 또 도박 혐의로 이미 입건한 윤학, 성제 외 다른 연예인도 해외 도박에 연루됐는지 확인하고 있다.

 그러나 윤학과 성제를 제외하고는 경찰 수사를 받는 같은 팀 멤버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들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필리핀에서 판돈 700만∼5천만원을 걸고 '바카라' 도박을 1∼2차례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두 멤버는 필리핀에서뿐 아니라 국내에서도 불법 온라인 도박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경찰에서 "도박을 하려고 필리핀에 간 것은 아니다"라며 "우연히 현지에서 도박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조만간 도박장 운영자 등의 신병을 확보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이어서 구체적인 사건 내용을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윤학·성제 소속사인 SV엔터테인먼트는 이날 공식 입장문을 내고 사과했다.

 소속사는 "윤학과 성제는 여행 중 안일한 생각으로 부주의한 행동을 하게 된 점에 대해 깊이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며 "염려와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2007년 데뷔한 초신성은 2018년 '슈퍼노바'라는 새 그룹명으로 일본에서 활동을재개했다.

 그룹은 오리콘 차트 상위권에 여러 차례 오른 바 있으며, 윤학과 성제는 한일 양국에서 배우 활동도 하고 있다.[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대마 흡입' 오왼 '쇼미더머니9' 하차 '사재기 의혹' 박경 19일 현역 입대
방송가 또다시 '뉴트로' '온라인 탑골공원' 열… '한국+벨기에+브라질' 다국적 걸그룹 블랙스완 …
'보라빛 향기' 전미도가 다시 부른다 '가짜사나이' 이근 TV 점령기 '두 달 천하'
[월드뉴스] 소똥이 휴대전화 방사선 막는다? 황정민 '곡괭이 난동' 두 달 만에 라디오 복귀
블랙핑크, 빌보드 '아티스트 100' 첫 정상 '가짜사나이' 이근 "성추행 유죄 판결 인정할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