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 추석연휴 청렴주의… 위법·부당행위 집중 감찰
공직자 위법·부당행위 발생 시 엄중 문책·부서장 연대 책임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0. 09.21. 09:40: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추석연휴 청렴주의보를 발령, 특별감찰에 나선다.

 제주도는 추석 연휴를 맞아 청렴제주 실현 및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21일부터 10월 10일까지 청렴주의보를 발령하고, 청렴혁신담당관을 반장으로 6개 감찰반(30명)을 편성해 집중 감찰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특별감찰은 추석을 맞아 귀향객과 관광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대응 실태 등을 집중 점검한다.

 주요 감찰 사항은 ▷공직자 근무지 무단이탈 및 출장을 빙자한 사적 용무, 당직근무자 근무 소홀 등 복무규정 위반 행위 ▷제주도 공무원 행동강령 및 청탁금지법 위반 행위 ▷공직자 갑질 및 무책임·소극적 업무 추진 행위 ▷민원업무 처리 지체 ▷공직자 품의 훼손 등이다.

 도는 위법·부당한 행위에 대해서는 신분상 엄중 문책과 함께 사안에 따라 부서장까지 연대책임을 묻기로 했다.

 또 특별감찰을 통해 나타난 문제점은 즉시 조치 및 관계 부서와 논의를 거쳐 재발방지 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도관계자는 "선제적 예방 감찰활동을 통해 청렴한 공직사회 실현을 위해 특별 감찰업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부동산 공시가 90% 현실화 세부담 가중 우려" 추미애 법무부 장관 29일 제주 방문
고은숙 제주관광공사 예정자 '자질 검증' 초점 후반기 첫 행정감사 '돈 먹는 하마' 출자·출연…
원희룡 지사 "日,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공동 … 원희룡 "제주 수소산업 발전 거점으로 키우겠…
민주당 '평화 인권의 수도 제주 비전 토론회' … 제주도, 오는 30일 온라인 비대면 '2020 청렴문화…
강철남 "청원경찰 퇴직휴가제 도입 필요" 제주도, 안전한 도로환경 조성 교량 정기점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마크롱 대통령과 신발 자국
  • 이탈리아 '코로나19 규제' 항의 시위
  • 4개월째 이어지는 이스라엘 반정부 시…
  • 태국 민주화의 상징 '세 손가락' 경례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