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선두수성' 제주Utd '전 구단 상대 승리' 도전
28일 전남 드래곤즈와 K리그2 21라운드 원정
올 시즌 1무·1패… 이기면 모든 팀 상대 승리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09.27. 11:46: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전남 드래곤즈를 상대로 'K리그2 전구단 상대 승리'를 노린다.

 제주는 28일 오후 7시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2 2020 21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남과 격돌한다. 제주는 최근 9경기 연속 무패(6승 3무)와 함께 12승 5무 3패 승점 41점으로 리그 선두를 질주하고 있다.

 이날 경기에서 전남에 승리할 경우 K리그2 전구단 상대 승리를 거두게 된다. 앞서 5월 16일(원정·0-1 패)과 8월 1일(홈·1-1 무)에 전남과 두 차례 맞대결을 펼쳤지만 승수쌓기에 아쉽게 실패했다.

 전남은 리그 최소 실점 1위(16골)를 기록하고 있지만 제주의 화력은 더욱 뜨겁다. 최근 6경기에서 17골. 주민규의 4경기 연속골, 이동률의 5경기 연속 공격포인트(3골·3도움), 안현범의 2경기 연속골 등 다양한 공격 옵션이 불을 뿜고 있다.

 수비도 안정적이다. 최근 2경기 연속 무실점 승리를 거두고 있으며 리그 최소 실점 2위(19골)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좌우 윙백인 정우재와 안현범이 폭넓은 활동량을 가져가며 공수에 걸쳐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주민규와 함께 K리그2 20라운드 베스트 11에 선정된 안현범은 "요즘엔 어느 팀을 만나도 질 것 같지 않다. 남은 7경기를 모두 이기고 승격하고 싶다"라고 전의를 불태웠다.

 한편 제주는 7경기를 남긴 K리그2에서 승점 41점으로 한 경기를 더 치른 수원FC(42점)에 이어 2위에 위치해 있다.

스포츠 주요기사
코로나로 움츠린 '제주 생활체육' 기지개 '고열' kt 로하스, 코로나19 검사 음성 판정
한화의 상징 김태균 역사 남기고 떠난다 메시 UEFA챔스 최초 16시즌 연속골 기록
프로야구 LG PO 직행티켓 '2승만 더' 부상 털어낸 황희찬 UEFA 챔스리그 출격
13명 입상… 몸짱의 도시 '제주' KBO리그 에이스 척도 '15승 투수' 풍년
"최지만의 '다리 찢기' 월드시리즈 흥행 요소" '재계약 추진설' 손흥민 연봉 얼마나 오를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