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이 나라 현실을 보면서
강민성 기자 kms6510@ihalla.com
입력 : 2020. 10.15.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먼저 우리나라 국민을 위협하는 코로나19의 퇴치를 위해 불철주야 수고하는 의료진에게 깊은 위로와 격려를 보낸다. 한 생명이 천하보다 귀하다는 각오로 열심히 대처하면 그 대가는 온 국민이 보답할 것이다.

이런 상황 속에서 나라는 정치, 경제, 사회, 외교뿐 아니라 안보까지 크게 위협받고 있다. 정치는 난장판, 싸움판, 당파싸움 등 무법천지다. 시장, 장관, 의원은 가슴에 손을 대고 자신을 돌아보며 깊이 사죄하고 국민 앞에 회고의 눈물을 흘리며 반성하길 바란다. 모든 정치인이 다 그런 것은 아니다. 나라를 위해 일을 잘하는 정치인에게는 큰 찬사를 보낸다. 특히 임명권자는 의회의 의견을 존중하고 부적격 후보에게는 임명을 자제해야 한다. 직권적으로 임명을 하면 이 후의 혼란은 걷잡을 수 없지 않은가.

필자도 정보와 뉴스를 알려고 TV를 켰다가 부정적 뉴스가 나오면 그냥 꺼버린다. 얼마나 부끄러운 일인가. 모든 정치인은 이제라도 국민이 무서운 줄 깨닫고 올바른 정치를 해주길 바란다. 경제는 어떠한가. IMF때보다 어렵고 코로나19의 대처로 나라는 부도 위기가 아닌가. 사회는 어떠한가. 혼란에 혼란을 거듭하고 각종 불법 집회, 종교단체까지 가담하며 사회는 무법천지가 됐다. 외교 역시 압박에 압박이다. 북한과 일본은 외교의 단절이다. 마지막으로 세계적으로 유일하게 분단된 조국인 우리나라는 안보의 특별비상사태이다.

이런 나라의 현실을 보며 필자는 몇 마디 쓴소리를 했다. 쓴소리를 보약으로 받아들이고 나라와 민족을 위해 신명을 바친다는 각오로 일할 때 이 나라 앞에 광명의 빛이 비춰 온 국민은 응원의 박수를 보낼 것이다. <현두호 전 서귀포시 남원읍이장협의회장>

오피니언 주요기사
[강보배의 현장시선] 청년 주거정책 다각화해… [열린마당] 상수도 누수, 신고하세요
[강성민의 목요담론] 기록자치의 시대와 제주… [열린마당] 제주 대표 안내자 ‘120만덕콜센터…
[열린마당] 하늘이 알고 땅이 안다 [김장환의 한라시론] 미·중 패권 경쟁이 가져…
[주간 재테크 핫 이슈] 주주 기준 완화와 주식… [김연덕의 건강&생활] 각막 외상 열전(列傳)
[열린마당] 화양연화, 내 삶에 가장 행복한 순… [열린마당] 지금, 여기, 익어가는 배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