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지역 시민단체 "학생인권조례 통과를"
제주지역 시민단체 등 16일 제주도의회 앞 기자회견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10.16. 12:43:3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학생인궈조례 제정을 지지하는 시민사회단체'는 16일 제주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학생인권조례안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강다혜기자.

제주지역 진보정당과 시민단체들이 제주도의회를 향해 '제주 학생인권 조례안'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도내 24개 시민사회단체·정당 등으로 구성된 '제주학생인권조례 제정을 지지하는 시민사회단체'는 16이 제주도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0월 회기 중 제주학생인권조례안을 통과시킬 것을 촉구했다.

이들 단체는 "제주교총이 학생인권조례 반대서명 운동을 전개하고 다수의 교사들이 반대하는 것처럼 목소리를 내면서 교육위원회는 조례 당사자들의 의견이 엇갈린다며 학생인권조례 제정을 심사 보류했다"며 "지난 7월에는 조례안 상정을 미뤘고, 9월에는 교육청에 책임을 더넘긴 것"이라고 성토했다.

이들은 "특히 교육의원들은 학생들의 인권을 지키기 위해서 최선을 다해야 함에도 책임을 회피했다. 이는 교육의원의 존재 이유를 부정하는 행태"라며 "교육위원장 부공남 의원 역시 학생인권조례 심사 보류에 관해 사과하기보다 무책임과 변명으로 일관하는 실망스러운 모습을 보였다"고 꼬집었다.

이어 "교육위원회가 10월 회기에 반드시 제주학생인권조례안을 통과시킬 것을 촉구한다. 책임을 회피하지 말고 조례안을 통과하라"고 요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지방 이틀연속 쌀쌀… 한라산엔 상고대 "日원전 오염수 방류 반대, 국민의힘 당론 채택…
보행자 치어 숨지게 한 버스기사 벌금형 제주 독감 백신 접종 사망자 1차 부검 "원인 미…
제주경찰청장 "현재로선 자치경찰 일원화 바람… 제주시 신비의도로 인근서 차량 전복사고
제주서 1900만원대 훌라 도박 일당 적발 "백신 맞아야 하나요?" 독감예방 접종 '우왕좌…
코로나에 지친 삶, 사려니숲에서 잠시 치유를 한림읍 수원리 주민 "주민 동의 없는 해상풍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