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Utd, 경남에 승리… 선두 탈환 성공
17일 창원축구센터에서 1-0 승리 거둬
한 경기 덜 치른 수원FC 따돌리고 1위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0. 10.17. 18:58: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정운의 골 세리머니.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경남FC의 도전을 뿌리치며, 선두 자리를 되찾았다.

 제주는 지난 17일 창원축구센터에서 열린 경남과 하나원큐 K리그2 2020 2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승점 51점을 쌓은 제주는 이날 경기가 없었던 수원FC(승점 48점)를 제치고 선두로 복귀했다. 또한 지난 8월 1일 전남 드래곤즈(1-1 무)전부터 시작된 무패 행진을 13경기(9승 4무)로 늘렸다.

 원정 팀 제주는 3-4-3으로 맞섰다. 공민현-진성욱-이동률이 스리톱 선봉에 섰고, 측면과 중원은 강윤성-이창민-김영욱-안현범이 출전했다. 스리백은 정운-권한진-김오규, 오승훈이 골문을 책임졌다.

 경남이 경기 시작 1분 만에 결정적인 기회를 잡았다. 정혁이 때린 오른발 발리 슈팅이 크로스바를 강타했고, 이어진 백성동의 슈팅은 높이 떴다.

 위기를 넘긴 제주가 반격에 나섰다. 공민현이 전반 7분 우측에서 온 낮은 크로스를 오른발 슈팅으로 가져갔으나 골대 옆을 살짝 스쳤다.

 양 팀은 전반전 내내 빠른 공격 전개와 측면 돌파로 활로를 찾으려 했다. 하지만 수비 집중력이 돋보이면서 기회를 쉽게 주지 않았다.

 경남은 후반 시작과 함께 박창준과 도동현을 빼고 네게바와 황일수를 투입하며 공격을 강화했다.제주는 후반 12분 이동률 대신 류승우를 투입하며 맞불을 놨다.

 제주가 연속으로 기회를 잡았다. 후반 15분 강윤성의 왼발 슈팅은 손정현 정면으로 향했고, 1분 뒤 이창민의 슈팅은 높이 솟구쳤다. 진성욱이 후반 24분 우측에서 온 안현범의 크로스를 헤더로 연결했으나 크로스바 위를 넘어갔다.

 제주는 골문을 열기 위해 후반 31분 임동혁 투입으로 공중볼과 원톱 강화에 들어갔다. 교체 효과는 바로 나타났다. 정운이 후반 37분 우측에서 온 강윤성의 크로스를 헤더로 넣었다.

 이후 경남은 남은 시간 총공세를 펼쳤지만, 제주는 이를 잘 막아내며 1-0 승리를 이뤄냈다.

스포츠 주요기사
제주Utd K리그1 직행 '승점 1점 남았다' 프로야구 LG, 1승 추가하면 최소 3위 확보
살아난 우즈 조조 챔피언십 2R 66위..임성재 27위 임성재 PGA 조조챔피언십 첫날 4언더파 상위권
'후반전 교체 투입' 손흥민 유로파리그 본선 첫… "해녀는 제주Utd가 지킨다"
제주시청 김태진 중·장거리 싹쓸이 수원FC전 앞둔 제주 남기일 "총력전" 직행 노린…
코로나로 움츠린 '제주 생활체육' 기지개 '고열' kt 로하스, 코로나19 검사 음성 판정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2020년 SK CEO세미나 참석한 최태원
  •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 지구 귀환 러시아 유인 우주선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