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포토슬라이드
활짝 핀 한라산 상고대
강희만 기자 photo@ihalla.com
입력 : 2020. 10.24. 10:46: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24일 기온이 떨어지면서 한라산 영실 탐방로 선작지왓에 아름다운 상고대가 피어나 등반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상고대는 밤 기온이 0도 이하일 때 대기 중에 있는 수증기가 승화해 차가워진 물체에 붙는 것으로 '나무서리'라고도 부른다.

올해 한라산 첫 얼음과 서리는 이달 18일 관측돼 작년보다 열흘 빨리 관측됐다.

포토슬라이드 주요기사
산불 피해 도망가는 산토끼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동백꽃과 한라산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명 돌파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자 제주 평화로 달리는 자율주행 버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산불 피해 도망가는 산토끼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