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서훈 자가격리' 운영위 靑국감 내주 연기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0.29. 13:33:4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오른쪽)과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이 29일 국회 운영위원회에서 열린 대통령비서실ㆍ국가안보실ㆍ대통령경호처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29일 예정됐던 국회 운영위원회의 청와대 국정감사가 다음 달 4일로 연기됐다.

 국민의힘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 더불어민주당 박성준 원내대변인은 이날 운영위원장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다음 주 수요일 오전 11시로 국감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앞서 국민의힘은 서훈 국가안보실장과 김종호 민정수석 등 청와대 참모진 7명이국감 하루 전 불출석을 통보한 데 반발하며 국감 참석 여부를 고민했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기자들에게 "저쪽(청와대)이 국감 받기 싫어서 (보이콧을) 유도하는 것 아니냐"면서 민주당의 태도를 보고 회의 참석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에 여야 원내지도부는 운영위원장실에서 회동을 하고 국감 일정을 연기하는 것에 합의했다.

 주 원내대표는 회동 뒤 "청와대 국감이 안보실이 불참한 가운데 열려선 의미가 없다"며 "다음주에 서훈 실장의 자가격리가 끝나기 때문에 안보실장 참여 하에 국감을 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서 실장은 전날 국회에 제출한 불출석 사유서에서 최근 미국 출장을 다녀온 이후 방역당국으로부터 대면 접촉을 하지 말라는 지침을 받았다는 이유를 댔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등은 운영위 국감 장소에 나와 대기하다가 일정 연기 소식을 듣고 복귀했다.

 노 실장은 '다음주 서훈 실장의 출석이 가능하냐'는 취재진 질문에 "그렇다"며 "2주 자가격리가 내일까지인가 그럴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김종호 민정수석의 출석도 조율되느냐'는 질문엔 "그건 좀 우리가 할 것이 아니다"라고 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국내 신규확진 583명 '전국 감염' 확산 여전 법무부 '윤석열 직무복귀' 불복 즉시항고
문대통령 김현미 장관 교체 난국 돌파구될까 '재판부 사찰 문건' 의혹에 판사들 비판 잇따라
최측근 숨진 이낙연 "슬픔 누를 길 없다" '국내 신규확진 629명' 1차 대유행 수준 '비상'
문 대통령 "윤석열 징계위 절차적 공정성 매우 … 추미애 '노무현 전대통령' 영정 올리며 "검찰개…
국내 신규확진 540명..위중증 하루새 16명 급증 '… '법무차관 내정' 문 대통령 '윤석열 징계' 강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산불 피해 도망가는 산토끼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