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국제관악제 동영상 채널 상시 관리돼야"
외부평가 통해 코로나 시대 대응책 제언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11.24. 20:26: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국제관악제 동영상 채널을 상시 관리하고 온라인 중계를 위한 전용 무대가 마련돼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24일 오후 5시부터 제주아스타호텔에서 열린 2020 제주국제관악제와 제주국제관악·타악콩쿠르 평가회에서 제기된 내용이다.

이날 외부 평가를 맡은 고혜영 행정학 박사와 제주대 황경수 교수는 '코로나 상황 제주국제관악제 경험적 고찰과 성찰, 정책 제언'에서 인터뷰를 통한 온라인 공연의 장단점과 개선점을 토대로 ▷유튜브 채널 상시 관리 ▷참가 단체 소개 자체 제작 영상 준비 ▷제주 자연, 음악 원로 소개 영상 제작 ▷소규모 야외 공연 시도 ▷영어 자막 등 적극 대응 ▷녹화나 실시간 중계 전용 무대 마련 등이 필요하다고 했다.

앞서 김준곤 음악평론가는 '비대면시대를 위한 제주국제관악제의 새로운 방향 모색' 발표에서 온라인 릴레이 프랜차이즈 공연 개최, 스탠드형 독립 객석에서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드라이브 인 오토토리움 콘서트 운영 등을 제시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문인협회 회장에 박재형 아동문학가 제주시 탐라도서관 초등생 그림책 특강
2021 제주문화예술지원사업 신청 건수 급증 제주YWCA통합상담소 폭력예방교육 기관 선정
제주문화예술 지원사업 정보 공유 채널 확대 제주 돌 사이, 돌 너머에 나를 찾는 성찰의 풍…
제주여성의 보따리로 풀어낸 4·3의 기억 제주문화예술지원사업 심의위원 추천 공모
'제주인의 삶과 도구' 남원읍 조사 [갤러리ED 지상전] (11)이승수의 '곶-물들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