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도무형문화재 전수교육조교 3명 인정
방앗돌 굴리는 노래 강명언 등… 전수장학생도 12명 추가 선정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11.26. 10:19: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26일 제주도무형문화재 3개 종목에 대해 전수교육조교를 인정 고시했다고 밝혔다.

전수교육조교는 무형문화재의 전승을 위해 보유자를 보조하는 역할을 맡는다. 지난 11월 18일 도무형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새롭게 인정된 전수교육조교는 무형문화재 제9호 방앗돌 굴리는 노래 강명언(62, 안덕), 제14호 제주도 옹기장 김서진(51, 대정), 제17호 진사대소리 강순희(53, 애월)씨다.

제주도는 이번 전수교육조교 인정과 더불어 도무형문화재 제9호 방앗돌 굴리는 노래, 제10호 멸치후리는 노래, 제14호 제주도 옹기장, 제17호 진사대소리, 제22-1호 행상소리, 제22-2호 진토굿파는 소리 등 총 6개 종목에 대해 전수장학생 12명을 추가 선정했다.

문화 주요기사
"코로나19 견딜 제주 마을 공동체의 힘 나눠요" [갤러리ED 지상전] (10)홍진숙의 ‘잎(leafs)-우도…
제주 장애예술인 창작준비금 지원 사업 첫발 "'기록자치' 실현 제주기록원 설립 시급"
2017 제주비엔날레 처음이자 마지막 전시 되나 70여 년 제주4·3의 시간 무수한 탑이 되다
코로나 1년 제주인놀다·아트노크 재정비 제주 김성수 세 번째 시집 '동그란 삼각'
제주여류수필문학회 '제주여류수필' 19집 제주민요 43곡 악보로 기록하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