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2공항 반대단체 "제주도 관권홍보 중단하라"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0. 11.27. 17:18:1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가 27일 제주도청 앞에서 제주도가 발간한 제2공항 건설사업 관련 소책자를 찢는 퍼포먼스를 벌이고 있다. 강다혜기자

제주 2공항 건설 사업에 반대하는 서귀포시 성산읍 주민들과 시민단체가 제주도청을 찾아 '관권 홍보 중단' 등을 요구했다.

제2공항성산읍반대대책위·제주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는 27일 제주도청 앞에서 "원희룡 도지사는 관권을 동원한 제2공항 여론 조작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또 "공정하게 의견을 수렴하고 관리해야 할 제주도가 오히려 찬성 여론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며 "제주도가 제2공항 찬성 단체인가"라고 비판했다.

이어 이들은 제주도의 제2공항 홍보 소책자 여러 권을 찢어 버리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한편 제2공항강행저지비상도민회의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공항은 현대화 시설로 충분히 확충이 가능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들은 항공기 분리 간격·기상·공항시설·보조활주로 등 문제를 현 제주국제공항 확충을 통해 해결할 수 있다며 "국토부는 더이상 활주로 길이를 문제 삼는 거짓 주장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사회 주요기사
'신구간' 이사하는데 큰 불편 없었다 굴착기 훔쳐 ATM 파손한 간 큰 30대 검찰 송치
"녹지코리아 밀린 공사대금 지급하라" 서귀포 표선면서 80대 할머니 교통사고로 사망
서호성 신임 제주교도소장 "방역역량 집중" 포근한 제주에 '비 소식'
변민선 "아동학대 데이트폭력 단호하게 대처" 제주여성긴급전화 75%는 '가정폭력'
제주광역화재조사단 "완전범죄는 없다" 제주해경 무면허로 선박 운항한 기관장 적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