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이낙연 "조직·권력 지키려는 檢 몸부림 달라져야"
"예산안, 법정 시한까지 처리하는 게 당연"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11.30. 10:16:5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이낙연 민주당 대표.

이낙연 민주당 대표.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30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연내 출범을 비롯해 검찰 개혁을 위한 노력을 흔들림 없이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최고위에서 "법안 처리는 속도를 내야 한다. 공수처법과 함께 국정원법, 경찰청법 등 권력기관 개혁 법안들이 잇달아 처리될 것을 기대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검찰 개혁은 오랫동안 추진했으나 아직도 매듭짓지 못하는 어려운 과제"라면서 "검찰개혁이 왜 어려운지는 요즘 검찰이 스스로 보여 주고 있다. 특히 검찰의 '판사 사찰'과 그에 대한 지금의 태도는 우리가 지향하는 민주주의와 검찰의 의식 사이에 괴리를 드러냈다"고 말했다.

 이어 "검란(檢亂)으로 불리는 검사들의 집단행동은 여러 번 있었는데, 검찰의 반성과 쇄신보다는 조직과 권력을 지키려는 몸부림으로 국민의 기억에 남아있다. 이제는 달라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내년도 예산안과 관련, "예산안을 법정 시한인 수요일(12월 2일)까지 처리해야 하는 것은 당연하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국민의힘 조수진 "고민정 후궁" 막말 파문 확산 김종인 "안철수 입당 상상도 하지 않는다"
'대선 가상 대결' 이재명 45.9% vs 윤석열 30.6% 신세계 정용진은 왜 야구단을 인수하나
정부 "거리두기 단계 조정 여부 29일 결정" 국민의힘 재보선 예비경선 진출자 확정
법원 "공무원 수사의뢰시 바로 직위해제 가능" '장혜영 성추행' 정의당 김종철 대표 전격 사퇴
이재용측 "재상고 하지 않기로" 판결 수용 비혼·동거 커플도 '가족' 인정하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