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오바메양 부활포' 아스널 10위권 재진입
EPL 뉴개슬전 멀티골로 3-0 승리 견인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1.19. 09:20:0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선제골 뽑는 오바메양.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15위까지 처졌던 아스널이 피에르 에므리크 오바메양의 '부활포'를 앞세워 10위권에 재진입했다.

 아스널은 1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시즌 EPL 19라운드 홈 경기에서 오바메양의 멀티골을 앞세워 뉴캐슬에 3-0으로 이겼다.

 전반기 부진 속에 15위까지 내려앉았던 아스널은 이날까지 5경기(4승 1무) 무패를 기록하며 10위(승점 27)로 올라섰다.

 아스널은 15라운드 첼시전 3-1 승리를 기점으로 상승세를 타 이날까지 5경기(4승 1무) 무패를 달렸다.

 뉴캐슬은 15위(승점 19)를 유지했다.

 지난달 16일 사우샘프턴전을 마지막으로 골 침묵에 빠져있던 오바메양이 아스널의 승리에 앞장섰다. 

 오바메양은 후반 5분 토마스 파르티의 패스를 왼쪽에서 잡아 골 지역 왼쪽까지 단독 드리블한 뒤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오바메양은 공중제비를 돌며 오랜만에 골 맛을 본 짜릿함을 표현했다.

 후반 15분 부카요 사카의 추가골이 이어진 가운데 오바메양이 아스널의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오바메양은 후반 32분 세드리크 소아르스가 오른쪽을 돌파해 넘겨준 땅볼 크로스를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3-0을 만들었다.

 2018-2019시즌 공동 득점왕, 2019-202시즌 득점 2위였던 오바메양이 올 시즌 19경기 만에 넣은 시즌 5호 골이다.

 미켈 아르테타 아스널 감독은 "오바메양의 멀티골은 자신에게 자신감을 되찾아주고, 팀이 다시 성공할 수 있게 만들었다"면서 "모두가 그리워하던 오바메양의 골이 터졌다. 그가 돌아와서 기쁘다"고 말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임성재, 골프 '별들의 전쟁' 첫날 2타차 7위 '신세계 영입 1호' 추신수 유니폼도 가장 먼저
'학폭논란' 기성용 "축구 인생 걸고 저와 무관" SK에너지-제주Utd, 제주에 행복·온기 더한다
경마 휴장 전 산 마권·구매권 시효 만료일 연… K리그 2022시즌부터 1부리그 3팀 강등 가능
'손흥민 휴식' 토트넘 유로파리그 16강 진출 추신수, 신세계에서도 등번호 17번?
서귀포시, K리그1 승격 홈 개막전 제주Utd 응원 '남북한 도전' 2032하계올림픽 퀸즈랜드 유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