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행안부 "지역균형뉴딜 대표사업 선정해 집중 지원"
25일 제3차 지역균형 뉴딜 분과 회의 비대면 개최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21. 01.25. 21:20: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정부가 올해 본격 추진되는 지역균형 뉴딜사업 가운데 대표사업을 선정해 집중 지원하기로 했다.

행정안전부는 25일 제3차 지역균형 뉴딜 분과 회의를 비대면 영상회의로 개최하고, '지역균형 뉴딜 세부 지원방안'을 공개했다.

이번 분과회의는 행정안전부,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 국토교통부 등 관계부처와 민주당 홍성국 의원(K-뉴딜위원회 펀드지원단장), 17개 시·도 부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역균형 뉴딜 대표사업 선정, 지방투자촉진보조금 강화 등 지역균형 뉴딜을 통해 미래 성장 동력을 만들기 위한 부처별 중점 지원전략들이 소개됐다.

행안부는 지자체 주도형 뉴딜 사업 중 한국판 뉴딜(디지털·그린 뉴딜)과의 정합성 등을 고려해 '지역균형뉴딜 대표사업'을 선정하고, 사업이 신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집중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된 한국판 뉴딜 지역 대표사업에 대해서는 분기별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장애요인은 신속히 제거하는 등 중점 관리한다. 특히, 한국판 뉴딜 종합계획과 연계해, 관계기관 협의ㆍ사전절차 등을 거친 사업은 2022년 예산안 편성 시 반영을 검토하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역별 산업기반과 지역혁신역량 분석을 바탕으로 디지털·그린 뉴딜 등 지역별 특성화 업종을 선정하고, 해당 업종에는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인센티브를 강화할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는 규제자유특구가 지역균형 뉴딜을 선도하는 거점 역할을 하도록 실증특례 후 사업화 및 규제자유특구펀드 투자 등을 지원한다.

또 지난해 말 한국판 뉴딜과 관련한 4개의 규제자유특구(경남·세종·광주·울산)를 신규로 지정한데 이어, 연내에 추가 지정을 통해 그 규모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은 "올해는 지역균형 뉴딜이 본격 추진되는 해로, 관계부처가 마련한 지원방안을 지자체가 충분히 활용하여 체감할 수 있는 성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해 나가겠다"며 "지자체는 주민, 지역기업 등과 머리를 맞대고 지역실정에 맞는 창의적인 지역균형 뉴딜 전략이 만들어 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달라"고 강조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국회의원 지난해 후원금 한도 채웠다 제주4·3특별법 개정안 26일 본회의만 남았다
"제주도, 제2공항 여론조사 후속대책 손 놨나" 자금난 등으로 장기 공사중단 건축물 어쩌나
자립생활 희망 장애인지원주택 입주자 모집 제주시 내달부터 소규모 공동주택 실태점검
올해 제주꿈바당 교육문화카드 발급 접수 서부농기센터 신규농업인 영농기술 교육생 모…
청명·한식일 양지공원 개장유골 화장예약 확… 강정항 어업인 판매 복지시설 5월 준공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