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마라도·가파도 여객선 요금 2월부터 인상
6.6%씩… 도민 포함 4·3유족은 할인 혜택 확대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1. 01.27. 10:37: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다음달 1일부터 마라도와 가파도를 오가는 여객선 요금이 인상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주식회사 아름다운 섬나라 측이 모슬포남항(운진항)과 가파도, 모슬포남항과 마라도를 오가는 여객선의 요금을 2월1일부터 6.6% 올릴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또 산이수동항과 마라도를 오가는 (주)마라도가는여객선의 여객선 요금도 6.6% 인상한다.

제주도는 코로나19로 인한 여객 감소로 운항 수입이 줄어든 데 비해 선박안전 규제 강화로 안전요원 추가 배치와 선박 증선 등 운항 경비가 상승해 요금 인상이 불가피했다고 설명했다.

제주도는 물가와 인건비 상승에도 불구하고 2017년 이후 지금까지 두 여객선사의 운임을 동결해왔지만 요금 현실화를 위해 더 이상 인상을 미룰 수 없었다며 선박별 원가 자료등을 검토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다만 제주도는 마라도·가포도 주민을 비롯해 제주도민, 4·3유족에게는 기존보다 10~20%씩 요금을 추가 감면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요금 인상이 여객선사의 건전한 경영과 친절도 향상과 편의 서비스 제공을 높이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국회의원 지난해 후원금 한도 채웠다 제주4·3특별법 개정안 26일 본회의만 남았다
"제주도, 제2공항 여론조사 후속대책 손 놨나" 자금난 등으로 장기 공사중단 건축물 어쩌나
자립생활 희망 장애인지원주택 입주자 모집 제주시 내달부터 소규모 공동주택 실태점검
올해 제주꿈바당 교육문화카드 발급 접수 서부농기센터 신규농업인 영농기술 교육생 모…
청명·한식일 양지공원 개장유골 화장예약 확… 강정항 어업인 판매 복지시설 5월 준공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