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3대 걸친 구좌중앙초 사랑… 장학금 2억원 쾌척
설립 공헌 대표자 손자 홍승대·채만금 부부 기부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21. 01.27. 15:10:2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구좌중앙초등학교 설립자 손자의 부부가 평생 모은 돈을 장학금으로 기부하며 3대에 걸친 학교 사랑을 실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구좌중앙초(교장 박형숙)는 학교 동문인 홍승대(81세·29회 졸업)·채만금(80세·30회 졸업) 부부가 2억원을 학교 장학금으로 기부했다고 27일 밝혔다.

 홍승대·채만금 부부는 구좌중앙초 설립에 공헌한 대표자 4명 중 한 명인 고(故) 홍순중씨의 손자, 손부다.

 고 홍순중씨는 학교 설립 당시 자금 등 많은 부분을 기부한 바 있다. 홍승대씨의 부친 고 홍완표씨 또한 학교 건축기금을 기부하는 등 학교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홍승대·채만금 부부는 "모교 후배들이 미래를 이끄는 인재로 건강하게 자라나길 바라는 마음에서 장학금을 기부했다"면서 "앞으로도 선친들의 뜻을 새기면서 학교 발전에 더 많은 힘과 정성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박형숙 교장은 "3대에 걸친 학교 사랑에 감사를 넘어 경이로움을 느낀다"며 "거듭 쌓이는 기부와 정성들이 학교 발전과 아이들의 미래에 큰 희망이 되고 있다. 학생들을 훌륭한 인재로 키우는 데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교육 주요기사
서귀포여고 학생-교사가 함께 만든 지역교과서 제주대학교 사라캠퍼스 부총장 고전
학부모 87% "코로나19로 교육격차 커졌다" 초·중등 희망직업 '운동선수·교사' 부동의 1위…
올라가던 제주 특성화고 취업률 다시 '하락 ' 청소년 제주어 뮤지컬 선보인다
지난해 못간 수학여행 올해 갈 수 있을까 제주대학교 오늘 비대면 온라인 학위 수여식
이석문 "코로나19에 따른 학력 격차 없도록 하… 학교 산업재해 예방 강화 위한 스티커북 제작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