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소비자 '택배 의류-항공서비스' 불만 최다
한국소비자원 2020년도 제주 소비자 상담 분석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1. 02.23. 16:59: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에서 택배 배송 지연에 따른 의류·섬유와 관련한 소비자 불만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한국소비자원 제주여행소비자권익증진센터가 발표한 '2020년도 제주지역 소비자상담 분석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1372소비자상담센터로 접수된 소비자상담 건수는 총 6920건으로 전년대비 4.0%(292건)가 감소했다.

 상담다발 상위 5대 품목을 보면, 의류·섬유(297건), 항공여객운송서비스(229건), 이동전화서비스(205건), 헬스장·휘트니스센터(205건), 투자자문(컨설팅)(150건) 순 으로 나타났다.

 2019년 이후 제주지역에서는 의류·섬유 관련 상담이 가장 많이 접수되고 있으며, 특히 2020년에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항공권 해약, 투자자문(컨설팅) 관련 상담이 크게 늘어났다.

 전년 대비 증가율 상위 5대 품목은 보건·위생용품(827.3%), 할부금융상품(204.3%), 예식서비스(111.8%), 모바일정보 이용서비스(85.7%), 이동통신(82.1%) 순으로 코로나19 사태의 영향으로 마스크 등 보건·위생용품 상담이 크게 증가했다.

 성별로 여성은 의류·섬유, 남성은 이동전화서비스, 연령별로 10대 이하는 문화용품, 2·30대는 헬스장·휘트니스센터, 4·50대는 의류·섬유, 60대 이상은 이동전화서비스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 주요기사
"정부 4차 재난지원금 농민에게도 지급해야" 농협제주본부, 2020년 지도사업 종합평가 전국 1…
"포스트코로나, 대중의 정서와 감각 파악해야" 제주지역 아파트값 계속 오르나
참조기·갈치 풍년… 지난해 제주 어업생산 증… 제주광어 냉동필렛 호주 진출 본격화
지난해 제주 출생아 수, 20년만에 '반토막' 코로나19로 기업경영 악화… 대출로 버틴다
제주, 올해 1월 수출 증가로 쾌조 출발 제주지역 소비자심리지수 전월대비 2.2p상승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거센 눈보라 치는 제주 중산간
  • 눈 내리는 제주 퇴근길 정체
  • 봄을 시샘하는 눈 속에 파묻힌 복수초
  • 시험비행 중 또 폭발한 스페이스X 화…
  • 성산일출봉의 봄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