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추신수, 신세계에서도 등번호 17번?
구단측 "이태양 등번호 양보 의사 밝혔다"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1. 02.24. 21:02: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등번호 17번 달고 MLB에서 활약하던 추신수. 연합뉴스

신세계이마트 야구단과 입단 계약한 추신수(39)가 한국에서도 등번호 17번을 달 전망이다.

신세계그룹 이마트가 인수한 KBO리그 SK 와이번스 관계자는 24일 "기존에 등번호 17번을 배정받은 투수 이태양이 오늘 찾아와 자신의 등번호를 추신수 선배에게 양보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며 "이에 따라 추신수 본인이 원하면 17번을 달고 뛸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추신수에게 17번은 각별한 숫자다.

그는 부산고 시절 17번을 달고 고교 무대를 평정했고, 미국 진출 이후에도 해당 번호를 고집했다.

마이너리거 시절엔 54번, 61번, 16번 등 다양한 등번호를 달았지만, 메이저리그에 안착한 이후엔 17번 유니폼을 입고 맹활약을 펼쳤다.

반면 이태양에게 17번은 큰 의미가 없는 등번호다.

이태양은 한화 이글스 소속 시절 롤모델이었던 정민철 현 한화 단장의 등번호인 55번 등을 달았다.

그는 지난해 트레이드로 SK 유니폼을 입은 뒤 남은 번호인 17번을 선택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서귀포시청 육상팀 이수정 '금빛 포환' 제주Utd K리그1 11라운드 베스트팀 선정
한 바퀴 돈 K리그1 순위 싸움 가열 기성용 부자 민간공원 인근 토지 매입 투기 의…
손흥민 EPL 개인 최다골 '토트넘 6위로' '라모스 3점포' LG, KIA 꺾고 공동선두 수성
'권한진 역전골' 제주 3연승 3위로 올라섰다 5일만에 선발 김하성 멀티출루 활약
LG 트윈스 이종범 작전 코치 2군행 김광현 한·미 통산 1천500탈삼진 '언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