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1985년 출범 제주대 총여학생회 존폐 갈림길
2년째 선거 출마자 없어… 내달 9일 존폐 묻는 투표 예정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1. 11.22. 16:22:5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대학교.

수도권 등 전국 대학의 총여학생회가 사라지는 가운데 1985년 출범한 제주대 총여학생회도 존폐의 갈림길에 놓였다. 12월 9일 존폐 여부를 묻는 투표가 이뤄질 예정이기 때문이다.

제주대 총여학생회는 지난해까지 36대에 걸쳐 회장단을 배출했지만 2021학년도에 이어 2022학년도 선거에서도 입후보자가 없었다. 이와 관련 학생자치기구에서 '총여학생회 존폐에 관한 투표안'을 가결시켰고 내달 9일 투표를 통해 존폐의 향방을 정하기로 했다.

이 과정에서 총학생회는 이달 23일 오후 6시30분 인문대학 2호관 세미나실에서 투표권자의 대상을 다루는 온·오프라인 토론회를 개최한다. 존폐 문제의 경우 총여학생회 선거 유권자인 여학생만이 아니라 남학생을 포함 전체 학생으로 대상을 넓혀야 한다는 주장이 있는 만큼 토론회에서 나온 내용을 토대로 제주대 학생중앙운영위원회 의결을 거쳐 투표권자를 확정한 뒤 선거를 치를 방침이다. 총학생회는 향후 투표 결과에 따라 역대 총여학생회 임원, 여성학 전문가 등을 초빙해 2차 토론회를 연다는 계획도 세웠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도교육청, 전국 첫 중·고생 프로그래밍 챌… 학급 증설에도 도내 중학교 절반 '과밀학급'
모든 학생 졸업앨범비·수학여행비 '무상'... 교… "개교 70주년 제주대 역사 기록물을 찾습니다"
제주도교육청 '모든 아이 학습회복' 총력 제주 교육계 "교육의원 제도, 합리적 대안 모색…
'제주 4·3과 여순 10·19 저항의 기억과 연대' 학… 제주 중학교 둘로 나뉜 '자유학기제'
지난해 초1 한글 미해득 152명... 기초학력 미도… 김광수 "제주 교육의 틀 새롭게 바꿀 것" 교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설경 보러 온 인파에 한라산 1100고지 '…
  • 폭설 맞은 제주 동백꽃
  • 붉은 열매 눈길 끄는 제주 선인장 군…
  • 경매 올라온 15만 마리 삼치
  • 비욘드 트러스트호 제주항 첫 입항
  • 첫 출항 준비하는 비욘드 트러스트호
  • 대한민국 영웅 한라에 오르다
  • 국산 만감귤 '윈터프린스' 수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