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교육감선거] 이석문 "초등 4학년부터 태블릿 보급"

[제주교육감선거] 이석문 "초등 4학년부터 태블릿 보급"
  • 입력 : 2022. 05.26(목) 16:59
  • 송은범기자 seb1119@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후보가 26일 제주시 연동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이석문 후보 캠프 제공

이석문(63) 제주교육감 후보는 "초등 4학년부터 학생 한 명당 태블릿 1대씩 보급, 안정적인 미래교육 및 AI기반 맞춤형 교육을 실현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후보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학생 한 명당 태블릿 기기 1대씩을 단계적으로 보급, 확대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모든 아이들이 동등한 미래 교육을 실현할 것이며, 안정적인 비대면 교육 기반을 갖추고 학습 격차도 해소하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미래교육의 안정적 기반을 구축하는 데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며 "AI를 기반으로 한 학생 맞춤형 교육도 적극 실현하겠다"고 설명했다.

이 후보는 "이와 관련 제주도교육청과 경상남도교육청은 지난 4월 업무협약을 맺고 빅데이터·인공지능(AI)을 활용한 맞춤형 교육 지원 체제 연구·개발을 본격 추진하기로 합의 했다"며 "제주교육청과 경남교육청은 빅데이터·AI 플랫폼 '아이톡톡' 개발 성과를 공유하고, 앞으로 공동 개발을 위한 과업 방향도 설정했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앞으로 AI교육 기반을 더욱 안정적으로 갖추면서 미래형 교육 체제를 갖출 것"이라며 "AI를 통해 아이 한 명, 한 명의 학력을 더욱 세밀히 진단하고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9632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