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마당] "환갑 맞은 탐라문화제 함께 즐겨요"

[열린마당] "환갑 맞은 탐라문화제 함께 즐겨요"
  • 입력 : 2022. 09.29(목) 00:00
  • 김채현 기자 hakch@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와릉와릉 또시 글라, 제라헌 탐라의 얼(힘차게 다시 가자, 진정한 탐라의 정신으로!)'을 슬로건으로 한 제61회 탐라문화제가 10월 6~10일 제주시 탑동해변공연장과 탐라문화광장을 주무대로 제주도 일원에서 펼쳐진다.

제주도민의 얼이 살아 숨쉬는 제주전통문화축제로 올해 환갑을 맞은 탐라문화제는 코로나19 등 우여곡절도 많았지만 제주인의 혼을 담아 그 맥을 이어가며 제주인의 긍지를 보여주는 축제여서 그 진가가 기대된다.

올해 축제는 탐라개벽신위제 등 기원문화축제, 탐라퍼레이드·민속예술축제·제주어축제 등 민속문화축제, 탐라아트마켓·문화교류축제 등 예술문화축제, 체험문화축제·청소년문화축제 등 참여문화축제로 펼쳐질 예정이다.

제주시 민속보존회에서도 탐라문화제를 성대히 치를 수 있도록 힘을 모을 것이다. 26개 읍·면·동 민속보존회 회원들은 그동안 한 해도 빠지지 않고 개막행사부터 시작해서 탐라퍼레이드, 걸궁, 민속예술축제, 개·폐막식까지 축제의 모든 일정을 함께 해온 산 증인들이다.

코로나19시기에도 비대면축제로 진행해 온 탐라문화제의 전통과 의미를 도민 모두가 가슴 깊이 새길 것이다.

도민이 주인공이고 관람객인 5일간의 탐라문화제가 365일 행복해지는 축제로 거듭나리라 본다. 찬란한 탐라국의 역사문화축제를 함께 즐기며 공유하는 수준높은 도민의식 속에 우리나라 최고의 역사문화축제로 자리매김하리라 믿는다. <문명숙 민속보존회 제주시협의회장>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954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