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변화로부터 우리가 지켜야 할 자산 ‘해양생태계’
2022-06-02 16:17
김현주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크기입니다.
나는 푸른 제주 바다를 지키고자 한다.
기후변화로부터 우리가 지켜야 할 자산 ‘해양생태계’

우리에게 ‘바다’는 넓고 푸른 바다, 아름다운 물고기와 산호들이 풍요롭게 살아가고 있는 모습으로 상상된다. 그러나 현재의 바다는 오늘날 세계에서 가장 극심한 위협을 받는 생태계 가운데 하나이며, 우리도 다양한 미디어나 현장을 통해 바닷가의 쓰레기더미, 쓰레기를 삼킨 거북이를 접하며 해양환경오염과 해양생물들이 고통받고 있음을 인식하고 있다.

세계적으로 육지에서 시작했던 환경 보전과 생물다양성 종 보전 운동이 바다로 옮겨진 지 오래다. 기후위기로 인한 해수면 온도 상승, 바다 산성화, 혼획과 남획에서 오는 해양생물종 감소 그리고 서식지 파괴와 해양폐기물 등으로 인한 해양생태계 파괴가 우려를 넘어 현실로 다가왔기 때문이다.

현대의 우리는 삶의 곳곳에서 너무나도 흔하게 플라스틱이 넘쳐나는 환경에서 살고 있다. 만약 지금과 같은 속도로 바다를 오염시킬 경우 2050년에는 바다에 물고기보다 플라스틱이 더 많아질 수도 있다는 기사는 플라스틱에 의한 해양오염의 심각성을 잘 말해주고 있다. 따라서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최소화할 수 있는 대책 마련이 중요하고, 체계적인 해양환경교육도 필요하다.

해양오염은 해양환경에 대한 해양오염의 종류는 플라스틱, 금속, 유리, 천, 목재 등 아주 다양하지만 그 가운데 가장 심각한 것은 '플라스틱'이다.
이러한 미세플라스틱은 해안, 무인도, 대양, 심해, 극지방 등 지구 전체에 분포해 있으며, 심지어 우리가 먹는 수산물, 소금 등 식품에서도 검출되고 있다. 우리가 버린 쓰레기가 생태계 순환으로 돌고 돌아 다시 우리에게 악영향을 주는 것이다.

해양생태계의 보전과 지속가능한 이용을 위해 일회용품 줄이기 및 쓰레기 재활용, 해양 레저 활동 후 쓰레기 되가져가기, 줍깅(봉사활동으로 걷거나 뛰면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 등과 같은 국민들의 소중한 참여가 꼭 필요하다. 무엇보다도 플라스틱이 바다에 흘러 들어가지 않도록 사람들의 인식개선과 실천하는 방안이 가장 현실적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러한 실천의 노력이 함께 해야 우리 바다의 찬란한 자원 제주도도 계절에 관계없이 바다로 향하는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2050년 탄소중립 달성을 위하여 갯벌·바다숲과 같은 블루카본을 적극 확충하여 획기적으로 탄소를 제거할 수 있는 연안 환경으로의 탈바꿈이 필요한 때이다. 끝으로 청정바다 환경지킴이 뿐만 아니라 모든 도민, 관광객들이 제주도의 바다지킴이가 되어주셨으면 한다.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4학년 김현주

No 제목 이름 날짜
3220 테스트 성현수 09-20
3219 [제주어 시] 웨하르방  ×1 현상길 09-19
3218 제주시 지원 아동의 놀 권리 회복 및 아동의 건강한 성장 도모를 위한 아동 …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9-15
3217 제12회 산지천축제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1 윤봉실 09-15
3216 제12회 산지천 축제'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1 윤봉실 09-15
3215 오염되어가는 제주 바다, 더 이상 지켜보기만 하면 안됩니다.  ×2 원재인 09-14
3214 서부종합사회복지관, (주)영주E&I 서부지역 아동 25가정에 함께 나누는 맛있…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09-13
3213 남원119센터, 추석 연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집중 홍보 캠페인 실시  ×1 남원119센터 오성룡 09-09
3212 일상을 축제로, 평생학습 동아리 경연대회! 참가팀 모집  ×1 ×1 평생교육팀장 문원영 09-08
3211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한 이미용서비스 진행  ×2 서귀포종합사회복지관 09-07
3210 제주 자치경찰 기마대의 역할  ×1 제주자치경찰단 기마대 강우성순경 09-06
3209 아라종합사회복지관, ‘사랑의 열매’ 외도동 고독사 예방을 위한 사회적 …  ×2 강도욱 09-05
3208 4-H운동으로 여성리더를 양성해 나간다  ×1 (사)서귀포시4-H본부 여성부회장 고 09-05
3207 힌남노를 피할 수 없지만, 대비할 수는 있다 김명근 09-05
3206 제주올레길 놀멍 쉬멍 고치가게 마씸  ×1 고상선 09-03
3205 제주탐모라 로타리클럽, 가롤로의집 물품 후원  ×1 가롤로의집 09-02
3204 서귀포시노인보호전문기관 8월 카드뉴스  ×1 서귀포시노인보호전문기관 09-01
3203 은빛마을노인복지센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유니클로와 함께하는 "착한바…  ×1 김영희 09-01
3202 독자기고  ×1 허태현 08-30
3201 제주 3년 살기 &..   ×1 강기두 08-30
3200 자립준비청년들의 건강한 내일을 꿈꾸며  ×1 변성환 08-29
3199 화재 발생 시 대피요령 반드시 숙지하자  ×1 ×1 남원119센터 소방사 김재업 08-21
3198 삭제요청  ×1 비밀글 삭제요청 08-21
3197 봉개동 '우리동네 마을 우체통'을 아시나요  ×1 봉개동 08-19
3196 행복농촌 만들기 문자투표  ×1 고기봉 08-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