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사람 있어요"… 곶자왈 조난자 '드론'이 발견
2일 60대 관광객 화순 곶자왈서 조난
수색견 투입에도 깊은 숲에 발견 난항
드론 띄운지 23분 만에 발견해 구조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8.04. 11:05: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경찰청 드론팀이 찍은 조난자 모습. 사진=제주경찰청 제공

한여름 제주 곶자왈에서 길을 잃은 60대 관광객이 경찰 드론에 의해 13시간 만에 구조됐다.

 4일 제주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10시1분쯤 서귀포시 안덕면 화순리 곶자왈에서 관광객 정모(68)씨가 119에 전화를 걸어 "화순 곶자왈인데요"라고 말한 뒤 전화가 끊겼다. 이어 정씨의 휴대전화까지 꺼지면서 경찰과 소방은 수색견까지 동원해 수색에 나섰지만 깊은 숲을 자랑하는 곶자왈의 특성 때문에 정씨를 발견하지 못했다.

 이에 3일 오전 7시54분쯤 제주경찰청 드론팀에 수색을 요청했고, 드론팀이 드론을 띄워 수색한 지 23분 만인 이날 오전 10시50분쯤 화순 영농 폐기물 집하장 서측에서 쪼그려 앉아 있는 정씨를 발견할 수 있었다. 정씨는 상공에 떠 있는 드론을 목격, 손을 흔드는 등 구조요청을 했다.

 경찰 조사 결과 정씨는 화순 곶자왈 탐방 중 길을 잃은 것으로 파악됐으며, 발견 당시 건강에 이상이 발견되지 않아 귀가 조치됐다.

한편 제주경찰청 정보화장비과 산하에 있는 드론팀은 지난해 2월 공식 출범했다. 이후 훈련과 장비 구입 등의 절차를 걸쳐 같은해 6월 본격 운영에 돌입했고, 현재까지 17건의 수색 등 현장에 출동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 학교전담경찰관 정원대비 배치 비율 전… 제주지역 개인형이동장치 법규 위반 행위 '꾸…
제2공항 반대단체 이재명·추미애 경선 후보에 … '첫 영리병원' 녹지국제병원 지분 80% 국내병원 …
농지 되팔아 시세 차익 노린 일당 집행유예 도평동 폐유리자원화시설 놓고 행정-주민 갈등
제주 구좌읍 도로 달리던 카니발 차량서 화재 서귀포시 남원읍 한 비닐하우스서 화재
제주지역 스쿨존 속도위반 올 상반기 5만2000여… 제주 근해 참조기 어장 형성돼 위판량 26% 증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인권유린 교수 파면 촉구 2만명 지지 …
  • 제주4·3평화공원 방명록 작성하는 이…
  • 전자발찌 찬 화웨이 멍완저우
  • '아스타' 활짝 핀 감악산
  • 한라산 '사라오름' 만수 장관
  • 미국 워싱턴 '코로나 희생자 추모' 백…
  • 코엑스에 뜬 '달빛왕관-신라금관 그림…
  • '찬투' 북상 강한 파도 치는 제주 섭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