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제주지사 후보 "65세 어르신부터 무료 행복택시 이용"

오영훈 제주지사 후보 "65세 어르신부터 무료 행복택시 이용"
  • 입력 : 2022. 05.20(금) 15:14
  • 강다혜기자 dhka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오영훈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후보는 18일 "현재 만 70세 이상 어르신이 무료로 이용하는 행복택시 이용객을 만 65세 이상으로 낮춰 확대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오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기존에 도내에 거주하는 만 70세 이상 어르신이 이용하는 행복택시 이용 대상을 만 65세 이상으로 단계적으로 낮춰 확대하겠다"며 "어르신들이 편안한 노후를 누릴 수 있도록 교통 이동권을 보장하겠다"고 강조했다.

65세 이상 행복택시 이용 확대는 관련 조례 개정 등의 절차를 밟아 단계적으로 추진하게 된다고 오 후보는 설명했다.

현재 행복택시는 교통복지카드를 사용해 1회당 최대 7000원(호출비 1000원 포함)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연간 24회까지 이용 가능하다.

오 후보는 "이번 정책은 어르신의 교통복지 및 이동권을 보장하고, 교통비 부담을 줄이는 교통복지 차원에서 추진되는 것"이라며 "대한민국과 제주의 발전을 이끌어 오신 어르신들에게 합당한 예우가 필요해서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6월1일 제주도지사 선거에는 국민의힘 허향진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 , 녹색당 부순정 후보, 무소속 박찬식 후보 등 4명이 후보로 등록했다.

선거운동 기간은 오는 31일까지이며 사전투표는 27~28일, 본투표는 6월1일 실시된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087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