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농장서 질산 누출 30대 여성 화상

제주 농장서 질산 누출 30대 여성 화상
  • 입력 : 2022. 11.15(화) 10:14
  • 이상민기자 hasm@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제주지역 한 농장에서 질산이 누출돼 30대 여성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15일 제주특별자치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지난 14일 오전 10시33분쯤 제주시 한림읍 명월리의 한 농장에서 산성 화학물질인 질산이 누출돼 A(38)씨가 얼굴에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A씨가 지하수 금속 분석 측정을 위해 질산이 담긴 통을 개봉을 하던 중 질산이 얼굴에 튀어 사고가 일어난 것으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69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