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문화원과의 추억
2023-10-05 17:09
김계담 (Homepage : http://)

원본 이미지 보기
서귀포문화원과의 추억
김계담(전 서귀포문화원 원장)

10월이 풍요롭게 느껴지는 이유는 문화 행사가 많아서이기도 할 것이다. 10월은 문화의 달이고, 문화의 날까지 들어있으니 각종 문화행사가 눈과 마음을 풍요롭게 해준다. 사실 굳이 10월이 아니더라도 서귀포에는 문화행사가 많다. 서귀포문화원이 생긴 후로는 거의 달마다 문화 관련 사업이 이루어지고 있다 해도 지나친 말이 아닐 것이다.
서귀포문화원은 ‘지역문화의 계발 연구 조사 및 문화진흥’을 목적으로 설립되었다. 더불어 지역고유문화 계발·보급·보존·전승 및 선양, 향토사 발굴·조사·연구 및 사료 수집·보존, 지역문화행사 개최, 문화에 관한 자료 수집·보존 및 보급, 지역전통문화 국내·외 교류, 지역문화에 대한 사회교육활동, 지역 환경보존 등 지역사회발전을 위한 문화 활동, 지역 문화 창달을 위한 사업, 기타 지역문화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사업 등을 추진하고 전개해 나가고 있다. 서귀포 지역 문화발전에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것이다.
서귀포문화원 설립을 위해 뛰어다녔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30년이 다 되어간다. 나이 들면 추억을 먹고 산다더니, 지난날을 돌아보며 옛 생각에 잠기는 시간이 많아지고 있다.
사실 나이를 잊고 지낼 때가 많다. 올해로 만 80이 되었지만,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는 말을 믿고 싶을 만큼 마음은 아직도 푸르기 때문이다. 서귀포문화원과 첫 인연을 맺었을 때 나는 막 50줄에 접어들었었다. 그때는 적지 않은 나이로 여겨졌는데, 지금 돌아보니 청춘 같다.
개원한지 올해로 27년이 된 서귀포문화원의 역사 속에서, 설립 태동기부터 19년을 함께 했다. 한 기관과 맺은 인연이 꽤 길고 깊기도 하거니와, 내 인생 중 가장 굵직한 시간을 보낸 기간이기에, 요즘 먹고 사는 추억 속에 서귀포문화원과의 시간이 상당 부분을 차지한다.
서귀포문화원과 나의 인연은 1993년에 시작되었다. 서귀포문화원 설립의 필요성이 대두된 것은 1989년이었지만, 앞장서서 일하겠다고 선뜻 나서는 인사가 없어 몇 해를 넘기게 되었고, 내게 그 일을 해주지 않겠느냐는 권유가 있었던 해가 1993년이었던 것이다. 처음에는 그 막중한 일의 무게를 감당할 자신이 없어 사양했었다. 그러나 누군가는 해야 할 일이기에 걸맞은 사람이라도 찾아보자 싶어 관련 자료를 검토하다가 맡게 되고 말았다.
1994년 10월부터 문화원 설립 발기활동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었다. 114명의 인사를 일일이 찾아다니며 발기인 동의서명을 받아내어 1995년 발기대회를 치른 뒤, 총 25종 365매의 서류를 꼼꼼히 준비하고 286명의 회원을 확보해 1996년 법인 설립 인가를 받는 등, 3년 동안 밤낮없이 준비하고 뛰어다닌 끝에 서귀포문화원의 문을 열었다. 그때의 감동은 어떤 말로도 표현할 수가 없다.
개원한 뒤 초대 상임부원장 4년, 3~4대 원장 8년을 지냈다. 특히 원장 임기 8년 동안 1년에 평균 20여 개의 사업을 추진하고 집행했었다. 짧은 연륜의 문화원이지만 정부의 특별사업에 공모해 전국에서 유일하게 연달아 지정되어 큰 규모의 사업을 집행했던 일이 특히 기억에 남는다. 뿐만 아니라 19년 동안, 서귀포문화학교 교장 등 문화원 관련 20개 무보수 명예직을 함께 맡아 정말 열심히 활동했었다. 서귀포문화원과 함께한 모든 날들이, 몹시 애가 타고 힘들었던 시간들까지도, 보람되고 아름답고 행복한 추억으로 떠올려지곤 한다.
서귀포문화원의 발전이 곧 서귀포문화의 발전이라고 믿는다. 서귀포문화원이 더욱 알차고 활기찬 활동으로 번성해서 서귀포문화를 더욱 풍성하고 빛나게 가꾸어주기를 늘 기원하고 있다.


No 제목 이름 날짜
3583 별장 중과세 일반과세로 도내 지역 경제 활성화 기대  ×1 고종필 11-30
3582 포지티브 임팩트 메이커즈, 서부종합사회복지관에 심폐소생술도우미키트 2…  ×1 서부종합사회복지관 11-29
3581 감귤산업 상생을 위한 비규격 감귤 시장유통 근절 절실  ×1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 감귤관리팀 이장 11-29
3580 사회적경제활성화 제주네트워크, 운영위원회 개최  ×1 서귀포YWCA 11-28
3579 청년 맞춤형 정책 전달체계(청년이어드림) 시범운영 추진   ×1 김신관 11-28
3578 반디지역아동센터 창작연극 ‘우리는 연극배우다 LEVEL UP’ 발표회 진행  ×1 반디지역아동센터 11-27
3577 눈 속의 안전한 여정, 겨울의 한라산을 향해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하상윤 11-27
3576 거꾸로 환경 정책이 불러온 제주 내 일회용품 규제 휘청 잇따라...  ×1 강지윤 11-26
3575 기후변화로 사라지고 있는 특산품  ×1 김찬우 11-25
3574 전파분야 지역인재육성을 위한 전파측정 기술교육 특강  ×1 오철종 11-24
3573 제주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 청소년복지시설 숏폼 영상 공모전 수상  ×1 제주시여자단기청소년쉼터 11-22
3572 전기자전거, 제주의 새로운 길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하상윤 11-21
3571 식습관 바꾸기로 기후위기에 맞서자! 비밀글 김혜빈 11-21
3570 환경오염에 대해 스스로 부담하는 환경부담금  ×1 안서영 11-20
3569 빈대 잡으려다 초가삼간 태운다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홍준영 11-19
3568 11월은 불조심 강조의 달  ×1 전민석 11-18
3567 구좌119센터, 의용소방대 전문성 강화 11월 정기교육 실시  ×1 구좌119센터 11-18
3566 추운 겨울, 안전을 위한 화재 예방 수칙  ×1 제주대학교 행정학과 하상윤 11-18
3565 서귀포시노인보호전문기관, 한라대학교 학생 대상 노인인식개선교육 실시  ×1 서귀포시노인보호전문기관 11-17
3564 하나금융나눔재단, (사)제주YWCA에 지역사회 소외계층 지원 및 상생을 위한 …  ×1 (사)제주YWCA 11-16
3563 청렴(淸廉)과 함께 가는 길  ×1 김태현 11-15
3562 청년! 기후위기 대응을 말하고 실천하다.  ×1 김신관 11-10
3561 산불 예방으로 아름다운 국립묘지를 지켜나가자  ×1 국립제주호국원 시설팀장 박상언 11-09
3560 하귀에선 배추사러 해남으로 간다.  ×1 비밀글 하귀농협하나로마트 고영보팀장 11-08
3559 제주도의 말산업 발전을 위한 제언  ×1 ×1 비밀글 양창범 1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