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급차 이동 상황 실시간 방송' 길터주기 인식 개선 효과

'구급차 이동 상황 실시간 방송' 길터주기 인식 개선 효과
TBN 제주교통방송-소방안전본부 설문 결과 97% 긍정
119 구급대원 75% "방송 이후 빠른 환자 이송에 도움"
  • 입력 : 2022. 05.24(화) 16:03
  • 김도영기자 doyoung@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TBN 제주교통방송의 '119 구급차 이동 상황' 실시간 방송이 긴급 자동차 길 터주기 인식 개선에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교통방송과 제주도 소방안전본부가 지난달 자동차 운전자 308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97% 이상이 방송 이후 긴급 자동차 길 터주기에 긍정적인 효과가 있는 것으로 응답했다.

제주교통방송과 제주도 소방안전본부는 지난 2월부터 119 구급차량 실시간 이동상황 방송을 시범 운영하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자 중 76.7%가 실시간 방송이 길 터주기 인식 개선에 매우 도움이 된다고 답했으며, 도움이 된다는 응답도 20%로 나타나 전체적으로 긍정 평가를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또 실시간 방송을 청취한 경우 자신이 운행하는 도로에서 구급차량을 위해 피양하는 차량을 목격했다는 응답도 74.2%로 나타났으며, 대부분의 운전자들은 도로에서 응급환자 이송 상황 방송을 청취한다면 구급차량 길 터주기 동참하겠다고 응답했다.

실제 긴급환자를 이송하는 119 구급대원을 대상으로 방송 이후 체감 효과를 묻는 질문에는 응답자 4명 중 3명이 빠른 이송에 도움이 된다고 답했다.

한편 이번 설문 조사를 통해 렌터카 운전자들의 동참을 유도할 수 있는 방안과 119 구급차량 길 터주기 캠페인 방송 시간을 더 확대해야 한다는 응답도 많았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876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