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력 넘치는 저 주목처럼

생명력 넘치는 저 주목처럼
  • 입력 : 2023. 12.01(금) 00:00
  • 강희만 기자 photo@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산 중턱에 수 백년 고령목으로 추정되는 주목이 단단히 뿌리내려 있다. '살아 천년 죽어 천년'이라는 주목은 오랜 세월의 흔적을 나이테에 켜켜이 새긴 채 하늘로 휘감아오르며 강인한 생명력과 의연함을 보여준다. 저 주목처럼 한라일보는 오늘 지령 1만호를 맞기까지 34년 7개월동안 언론의 역할과 책임을 다하기 위해 부지런히 아침을 밝혀왔다. 한라일보는 앞으로도 변함없이 다양한 현안에 대한 해법과 지속가능한 방향성을 제시하면서 지역사회의 든든한 동반자로 2만호의 아침을 향해 나아갈 것임을 약속한다. 강희만기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507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