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 글로벌에코투어
  • 제주국제감귤마라톤
  • JDC 톡톡튀는 교육특강
  • 인민망 중국어판
  • 동오일보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경찰, 7500만원 뜯은 보이스피싱 중간책 검거
금융·수사기관 등 사칭… 3차례 돈 편취
타지역서 1500만원 가로채 총 7500만원
절도·주거침입 혐의… 28일 검찰 송치 예정
강민성 기자 kms6510@ihalla.com
입력 : 2021. 09.26. 14:24: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보강 오후4시] 금융·수사기관을 사칭해 피해자를 속여 7000여만원을 뜯어낸 보이스피싱 수거책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중국인 30대 남성 A씨에 대해 절도, 주거침입 등의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3일부터 14일까지 이틀에 걸쳐 수사·금융기관 직원임을 사칭해 피해자를 속여 3차례에 걸쳐 6000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계좌에 입금해 둔 돈이 이체될 가능성이 있다. 돈을 뽑아 자택 입구 내부에 마련된 우체통에 놓아둬라"라고 지시하며 돈을 몰래 가져가는 방식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이와 함께 제주 뿐만 아니라 전남 등에서 같은 수법으로 1500만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도 있다.

 지난 24일 인천에서 붙잡힌 A씨에 대해 경찰은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현재 구속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오는 28일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며 "보이스피싱 일당을 쫒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A씨를 상대로 여죄 등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
국회의원 김재윤, 시인으로 다시 태어나다 제주서 고등학생 추락사… 경찰 수사 착수
김문두 제주대병원 교수 '오츠카 학술상' "민주노조 탄압하는 SPC자본 규탄"
이틀 만에 5000만원… 20대女 현금수거책 검거 제주서 교통사고 후 미조치 50대 벌금형
제주서 '바람의 나라' 20대 사기꾼 구속 [행감 쟁점] 만성 주차난 종합경기장 내년부터 …
[행감 쟁점] "안동우가 몸통"… 제주 오등봉 특… '버섯제왕' 능이버섯 한라산둘레길 인근 발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한라산에 활짝 핀 상고대
  • 제주도의회 환경도시위 항공로 레이…
  • 오스트리아 소금광산서 채취된 2600년 …
  • 문 대통령 화이자로 부스터샷 접종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윤석열 전 …
  • 제주 4·3평화공원 위패봉안실 둘러보…
  • 제주4·3평화공원 참배하는 원희룡 전 …
  • 권순우 ATP투어 우승 기자간담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