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비껴가며 제주 내일도 무더위 계속

태풍 비껴가며 제주 내일도 무더위 계속
북서부지역 중심 낮 최고기온 33℃까지 오를 듯
  • 입력 : 2022. 07.04(월) 17:05
  • 송은범기자 seb1119@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제4호 태풍 '에어리'가 제주를 비껴가면서 폭염이 계속 이어지겠다.

4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제주는 태풍 에어리가 몰고 온 고온다습한 남동풍이 지속적으로 유입되면서 5일 오후까지 남부, 동부, 산지를 중심으로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남·동부·산지 5~30㎜, 북부·서부 5㎜ 미만이다.

비 소식이 있지만, 무더위의 기세는 꺾이지 않을 전망이다. 북서부(제주시·애월읍·한림읍)의 낮 최고기온은 30~33℃, 남동부(서귀포시·표선면·성산읍·구좌읍) 역시 낮 최고기온이 29~30℃로 무더운 날씨가 예상됐다.

태풍특보가 발효된 제주도남쪽바깥먼바다는 5일 아침까지, 풍랑특보가 발효된 제주도남쪽안쪽먼바다는 4일 저녁까지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2.0~3.5m로 매우 높게 일겠다.

한편 태풍 에어리는 4일 오후 3시 기준 일본 가고시마 서남서쪽 약 260㎞ 부근 해상에서 시속 12㎞의 속도로 북북동진하고 있다. 이후 5일 오후 3시 일본 가고시마 북북동쪽 약 260㎞ 부근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변질될 예정이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554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