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석 폐쇄' 만장굴 오는 24일부터 재개방

'낙석 폐쇄' 만장굴 오는 24일부터 재개방
제주자치도 모니터링 등 통해 안전 확인
  • 입력 : 2023. 03.21(화) 11:05  수정 : 2023. 03. 22(수) 09:54
  • 이태윤기자 lty9456@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한라일보]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월 26일 낙석 발생으로 임시 폐쇄한 만장굴을 오는 24일 다시 개방한다.

도는 만장굴 낙석 발생 이후 지금까지 24시간 모니터링 결과 낙석이 발생하지 않았고, 문화재청 및 동굴전문가 의견에 따라 잔석 제거 조치 등을 완료한 후 개방하기로 결정했다.

세계유산본부는 안전진단 전문가 자문 및 문화재청 문화재위원 자문에 따라 결빙으로 낙석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모든 구간에 부직포를 깔고 1일 4차례 육안 확인 및 4대의 카메라로 구간별 24시간 영상 모니터링을 실시했으며, 점검 결과 낙석 등 특이사항이 나타나지 않았다. [관련기사] 제주 용암동굴 만장굴서 낙석 '긴급 폐쇄'

문화재청은 지난 14일 세계유산본부가 제출한 모니터링 결과에 대해 '관람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해빙기 이후 일제점검을 한 뒤 개방을 추진하는 것을 검토하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세계유산본부는 문화재청의 권고에 따라 16일 동굴 전문가 3명이 현장 일제점검을 실시하고 일부 소규모 암편을 제거했다. 또 17일에는 문화재청 문화재위원 등이 현장점검을 통해 '동굴 벽면부 잔석 등을 제거한 후 개방 추진 방안을 검토할 것'을 주문했다.

이에 세계유산본부는 18일부터 20일까지 동굴 벽면부 잔석 제거 조치를 완료하는 등 약 2개월 동안 만장굴 안전점검을 거쳐 개방하게 됐다.

고영만 제주도 세계유산본부장은 "철저한 점검과 준비를 통해 언제나 안심하고 찾을 수 있도록 안전한 탐방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548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