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다저스 9회말 역전 끝내기 승리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23. 15:59:4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다저스 엔리케 에르난데스.

류현진(32)의 소속 팀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9회 말 극적인 역전 끝내기 승리를 거두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3연전을 스윕했다.

 다저스는 2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토론토와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다저스는 선발 투수 마에다 겐타가 2회와 6회에 한 점씩 내주며 0-2로 끌려갔다.

 타선은 토론토 선발 투수 제이컵 웨그스펙에게 7회까지 안타 단 1개만 기록하며무득점으로 꽁꽁 묶였다.

 다저스는 웨그스펙이 내려간 8회에도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고, 0-2로 뒤진 9회 말 마지막 공격에 들어섰다.

 경기 내내 침묵하던 다저스 타선은 9회 말 극적으로 경기를 뒤집었다.

 선두 타자 맥스 먼시가 상대 팀 바뀐 투수 데릭 로를 상대로 볼넷을 얻어 출루했다.

 후속 타자 저스틴 터너는 우익수 뜬 공으로 아웃됐지만, 코디 벨린저가 우익선상 2루타를 터뜨리며 1사 2, 3루를 만들었다.

 그리고 코리 시거가 초구를 노려쳐 우익수 쪽 싹쓸이 2타점 동점 적시타를 터뜨렸다.

 이날 경기의 주인공은 엔리케 에르난데스였다. 그는 역전 기회에서 침착하게 중전안타를 기록했고, 2루 주자 시거가 득점하면서 경기를 끝냈다.

 다저스는 올 시즌 12번째 끝내기 승리를 만끽했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마요르카 기성용 "라리가 잔류가 우선" 뮌헨, 첼시 3-0 완파 UCL 8강 '성큼'
'KK' 김광현 27일 말린스전 선발 등판 KBL, 코로나19 확산 잔여 일정 '무관중 경기'
"강정호, 미계약자 베스트 라인업 7번 타자 3루… '18연승' 리버풀 리그우승 매직넘버 '4'
토론도 류현진 마케팅 전면에 내세웠다 '코로나19 확산' 프로축구 개막 무기한 연기
토론토 류현진 5일 간격 등판 준비 본격 시작 잘츠부르크 황희찬 정규리그 8호 도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