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만취 상태서 5m 운전 50대 2천만원 '벌금 폭탄'
법원 "죄질 나쁘고 술 취한 정도 매우 무겁다"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20. 12.03. 12:51:2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만취 상태에서 차를 5m가량 운전하다 사고를 낸 50대 남성에게 법원이 벌금형을 선고했다.

제주지방법원 형사4단독 서근찬 부장판사는 특정범죄 가중 처벌 등에 관한 법률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51)씨에게 벌금 2000만원을 선고했다고 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월 30일 오후 11시8분쯤 서귀포시 모 편의점 주차장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234%의 만취 상태로 차를 5m가량 후진하다 뒤에 있던 B씨 차량을 들이 받고 B씨에게 전치 2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다.

서 부장판사는 "그 죄질이 나쁘고 술에 취한 정도도 매우 무겁다"면서 "다만 피고인이 공소사실을 인정하며 진지하게 반성하는 점 등을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매립한 재선충 고사목 다시 꺼내는 제주도 단독경보형 감지기덕에 인명피해 없어
벌금 폭탄 '악마의 잼'… "낼 능력 없다" 지방도1135호선 개선공사 안전 '빨간불'
쌍둥이 조기출산 위험 산모 부산대병원 이송 "강충룡 의원 발언 비판에 프레임 씌우지 마라"
보호관찰 때 잠적한 60대 '집행유예 취소' 신청 제주서 지적장애 학생에 몹쓸짓 30대 '실형'
불법에 무관심까지… 환경보전 ‘두 얼굴’ 해안도로 쓰레기 기동반 운영에도 '역부족'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지금 한라산은 하얀 눈 세상
  • 폭설 내린 제주 사려니숲길
  • 폭설 내린 제주 중산간 감귤밭
  • "어산지 석방하라"
  • 2021년 한라산 백록담 '만설'
  • 제주 남방큰돌고래의 군무
  • 한라산 하얀 눈 세상
  • 겨울왕국으로 변모한 한라산 1100고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