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뉴스] 독일, 캐나다에 천연가스 관련 SOS

[월드뉴스] 독일, 캐나다에 천연가스 관련 SOS
러 가스 의존 낮추는데 총력
  • 입력 : 2022. 06.29(수) 00:00
  •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 글자크기
  • 글자크기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CG) 연합뉴스

독일이 러시아산 천연가스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캐나다에서 액화천연가스(LNG)를 수입하는 방안을 서두르고 있다.

27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는 G7 정상회의를 위해 독일을 방문한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별도로 만나 가스 수입 문제를 논의했다.

숄츠 총리는 회담에 앞서 "양국은 이미 해왔던 것보다 더 잘 협력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독일 관리들은 양국이 캐나다 동부 해안에 있는 LNG 터미널을 통해 천연가스를 유럽으로 가져오는 방안을 염두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숄츠 총리가 캐나다를 방문하는 올해 8월 말 독일은 LNG 계약을 발표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독일은 독립적인 가스 공급원을 확보하기 위해 지난 5월 LNG 수입 터미널 건설 계획도 발표했다.

러시아산 천연가스 수입량의 최소 70%를 대체할 LNG 해상 부유식 터미널 4곳을 건설하기로 하고, 건설 승인 절차를 간소화했다.

독일은 러시아에 대한 높은 에너지 의존도로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다. 연합뉴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96 왼쪽숫자 입력(스팸체크)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