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개업 앞둔 선배 사무실서 금품 훔친 20대 검거
조흥준 기자 chj@ihalla.com
입력 : 2019. 02.26. 09:52:5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경찰서는 개업을 앞둔 지인의 PC방 사무실에 몰래 들어가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A(25·경북 경산)씨를 붙잡았다고 2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0월 5일 오후 1시쯤 서귀포시 서귀동 소재 아는 선배 B(38·서귀포)씨의 개업을 앞둔 PC방 사무실에 잠겨있던 도어문을 열고 들어가 책상 위에 있던 현금 100만원을 가져간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현금을 훔친 뒤 육지로 달아난 A씨를 탐문·수사한 끝에 협조를 받아 대구시에서 검거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시 애월읍 창고 지게차서 화재 발생 제주해경, 500t급 신조함정 배치
제주 24일 오후까지 비… 25일 맑음 "모든 노동자에게 노조할 권리를"
"국회가 제주4·3과 여순사건 해결 나서야" 독거실 위해 자해까지… 제주교도소 '포화'
음주폐해 예방의 달 행사 '같이하는 삶, 가치있는 … 탈의실 몰래 촬영 중국인 유학생 벌금형
성읍서 60대 여성 차에 치여 숨져 4·3수형생존인 "준 적 없는 좁쌀 때문에" 2차 재심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