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기획특집
전국뉴스
유시민 '알릴레오'·홍준표 'TV홍카콜라' 유튜브 공동방송 추진
柳 "양극단 평가받는 두 방송의 공통주제 대화 의미"…5월 말 거론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20. 07:08: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의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의 'TV홍카콜라'가 유튜브 공동방송을 검토 중이다.

방송 시기는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일인 5월 23일 이후가 유력하게 거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각각 진보와 보수 진영의 유력 주자이면서 팟캐스트와 유튜브 1인 방송을 진행 중인 유 이사장과 홍 전 대표가 한 방송에서 문재인 정부의 주요 정책 등을 놓고 '맞대결'을 펼친다면 정치권 안팎의 이목이 쏠릴 것으로 전망된다.

유 이사장은 19일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실무 제작진 사이에서 공동방송 논의가 오가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알릴레오 측이 먼저 제안을 했는데, 서로 의견이 달라 양극단이라는 평을 받는 두 방송이 모여 공통주제를 갖고 대화할 수 있으면 좋지 않을까 싶어서 아이디어를 내게 됐다"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노 전 대통령의 추모행사 때문에 정신이 없어서 행사 후 하면 어떻겠느냐는 정도의 제안만 했다"며 "구체적인 날짜나 진행자, 방송 주제 등은 천천히 상의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만나서 이야기한다고 해서 공감이나 합의를 하기는 어렵겠지만, 아무리 입장이 달라도 서로 이야기는 해볼 수 있다"며 "혹시 그러다 보면 의견이 일치하는 부분도 나올 수 있다. 그것은 해봐야 아는 것이라는 취지에는 알릴레오 제작진이 모두 공감했다"고 전했다.

TV홍카콜라의 제작자인 한국당 배현진 서울 송파을 당협위원장은 통화에서 "4월 초순께 알릴레오 측에서 같이 방송을 해보자는 제안이 온 뒤 시기만 대략 합의했고, 홍 전 대표도 긍정적인 입장"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전국뉴스 주요기사
바른미래 '孫 우군' 채이배에 융단 폭격 여야3당 원내대표, 결론 없는 맥주회동
"'장자연 리스트' 조선일보 외압행사 확인" 바른미래, 당직임명 놓고 면전서 난타전
"국가수사본부 신설·정보경찰 정치관여 차단" 조국 "정보경찰 불법행위 막을 법개정 필요"
문대통령 국정지지도 3주째 긍정평가 우위 여야3당 원내대표 20일 '호프타임'
'장자연 사건' 성범죄·수사부실 재수사 힘들듯 바른미래 손학규의 반격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