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요양원 입소자 뺨에 멍... 전문기관 ‘방임학대’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5.30. 21:35: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 소재 한 요양원에 입소중인 노인의 뺨에 멍이 든 것이 확인돼 조사에 나선 노인보호전문기관이 ‘방임학대’라는 판정을 내렸다.

30일 서귀포시 등에 따르면 지난21일 새벽 서귀포시 소재 한 요양원에서 잠을 자던 노인이 몸을 뒤척이다 침대 난간에 부딪혀 얼굴에 멍이 들었고, 거동이 불편했던 노인은 5시간 가량 요양보호사의 돌봄 없이 방치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신고를 받고 조사를 벌이던 서귀포시노인전문기관은 해당 상황이 ‘방임학대’라는 사실을 확정하고 30일 서귀포시에 통보했다.

서귀포시는 요양원에 대해 법적으로 처분할 수 있는 사항 등을 검토해 행정처분할 계획이다.

사회 주요기사
창고로 사용되는 부설주차장 수두룩 세월호 구조 부실 의혹 제주해경청장 기소
민원 해결 대가 돈 받은 민간단체 회장 법정구… 용머리 인근 해안가서 백골 시신 발견
제주4·3 수형 행불인 341명 무더기 재심 청구 제주해경 강풍에 좌초된 선박 인양
눈폭탄 쏟아 붓고 제주 대설특보 해제 제주 구좌읍 제재소 화재 인명피해 없어
강풍에 어선 해상에 떠밀려 좌초 제주 애조로 주행하던 1t 트럭서 화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