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극단 가람 제37회 대한민국연극제 '은상'
'후궁박빈'공연… 도승지 역 이승준 배우는 연기상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6.26. 09:32: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지난 25일 대한민국연극제 시상식에서 '후궁박빈' 연출을 맡은 극단 가람 이상용 대표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극협회제주도지회 제공

제주 극단 가람이 제37회 대한민국연극제에서 은상을 수상했다.

지난 1~25일 서울에서 열린 이번 연극제에는 전국 시·도 대표 16개 작품이 경연에 나섰고 차세대 연극인들의 새로운 시도인 네트워킹페스티벌 작품 12편을 선보였다. 극단 가람은 경연 무대에 제주 대표로 참가해 지난 15일 서울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한윤섭 작, 이상용 연출의 '후궁박빈'을 공연했다.

대한민국연극제 마지막 날인 지난 25일 저녁 이루어진 시상식에서는 경남 극단 예도의 '꽃을 피게하는 것은'이 대상인 대통령상을 수상했고 금상 2팀, 은상 4팀이 가려졌다. 이중에서 극단 가람은 은상인 서울시의회 의장상을 받았다. 가람은 특히 '후궁박빈'에서 도승지 역을 맡은 이승준씨가 연기상 수상자로 선정되는 결과도 얻었다.

대한민국연극제는 1983년부터 개최해온 전국연극제를 2016년부터 확대한 국내 최대 규모 연극축제다. 2020년 제38회 대회는 전남 4개 지역에서 열린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발행 3년차 종이잡지 '씨위드' 이야기 신순배씨 시사문단 수필 신인상 수상
서귀포 동홍아트데이 '해피 할로윈 파티'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제58회 탐라문화제 결산
제주 소리꾼 권미숙 '만정제 춘향가' 발표회 제주문예회관 전시실 대관 기간 "현행대로 1주일"
제주에 모여 북방아시아 국제문화포럼 제주 첼리스트들 "가을을 켭니다"
제주문화예술재단 성희롱 처리 감사위 조사 청구 탐라문화제 가장퍼포먼스 제주시 봉개동 탐라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