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포도호텔 설계 이타미 준 다큐 상영회
8월 16일 저녁 설문대여성문화센터 감독·유족 무대 인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15. 09:13: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포도호텔.

재일 한국인 건축가 이타미 준(1937~2011, 한국명 유동룡)의 작품세계와 일생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이타미 준의 바다'(연출 정다운)가 이달 16일 오후 7시 설문대여성문화센터 공연장에서 상영된다.

이타미 준은 제주 포도호텔 설계로 2005년 프랑스 예술문화훈장 슈발리를 수상했던 인물이다. 제주를 '제2의 고향'이라 여기며 방주교회, 비오토피아 수풍석 박물관을 건축했고 제주영어교육도시 개발사업 건축총괄 책임자를 맡았다.

이번 영화는 2014년 제주영상위원회와 2016년 한국영화진흥위원회 제작비 지원을 받아 2011년부터 2018년까지 7년 동안 제주, 경주, 순천 등에서 그가 남긴 건축물을 중심으로 촬영됐다. 영화 상영 전에는 정다운 감독과 이타미 준의 딸 유이화씨의 무대인사가 이루어진다. 400명 선착순 입장 가능하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곳곳 흩어진 38개 책방 정보 한눈에 제주 마을과 골목의 가치를 나눈다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도립국악단·극단 설치 공… 한국국제사진영상교류협회 제주 문예회관 전시
서귀포 무대에 우리 가락과 공중댄스의 만남 제주 우도 밤수지맨드라미 '책 헤는 밤'
2020제주비엔날레 '창조자 할망'에 주목 제주문화포럼 이사장 심규호·원장 정예실
제주에서 먼저 부르는 통일의 노래 20년 째 제주를 품은 창작가곡 나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