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포도호텔 설계 이타미 준 다큐 상영회
8월 16일 저녁 설문대여성문화센터 감독·유족 무대 인사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8.15. 09:13: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포도호텔.

재일 한국인 건축가 이타미 준(1937~2011, 한국명 유동룡)의 작품세계와 일생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이타미 준의 바다'(연출 정다운)가 이달 16일 오후 7시 설문대여성문화센터 공연장에서 상영된다.

이타미 준은 제주 포도호텔 설계로 2005년 프랑스 예술문화훈장 슈발리를 수상했던 인물이다. 제주를 '제2의 고향'이라 여기며 방주교회, 비오토피아 수풍석 박물관을 건축했고 제주영어교육도시 개발사업 건축총괄 책임자를 맡았다.

이번 영화는 2014년 제주영상위원회와 2016년 한국영화진흥위원회 제작비 지원을 받아 2011년부터 2018년까지 7년 동안 제주, 경주, 순천 등에서 그가 남긴 건축물을 중심으로 촬영됐다. 영화 상영 전에는 정다운 감독과 이타미 준의 딸 유이화씨의 무대인사가 이루어진다. 400명 선착순 입장 가능하다.

문화 주요기사
45회 제주도서예문인화대전 한글 양문중씨 대상 45회 제주도미술대전 최창훈 '휴먼' 대상
제주 고연숙 수필가 제14회 황의순문학상 수상 제주 고민철 작가 대한민국미술대전 수채화 특선
[제주바다와 문학] (18)김광협의 시 '유자꽃 피는 마… 제주 청년작가의 시작… 신정훈 첫 개인전
대한민국 대표 비보이 제주 무대에 제주 문화사랑회원 5만 눈앞… 공연장 형편 나아졌…
제주 4·3과 세월호에 가닿은 카메라의 힘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22)권평권-고은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