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광복절 제주 새벽 열대야.. 낮엔 폭염 계속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8.15. 10:59: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광복절인 15일 제주에는 태풍 '크로사'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 영향으로 산지와 동부 중산간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날 오후까지 예상 강수량은 5~40㎜.

이날 오전 10시50분 현재 주요 지점의 강수량을 보면 한라산 삼각봉에 12㎜가 내렸으며 어리목 10.5㎜, 영실 8.5㎜ 등이다. 해안지역에는 거의 비가 내리지 않고 있다.

15일에도 제주도 남부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이며, 그 밖의 지역에도 낮 기온이 31℃ 내외로 올라 무더울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밤 제주지방에는 전역에서 열대야가 발생했다. 지난 밤 최저기온을 보면 제주 26.4℃, 서귀포 26.9℃, 성산 26.6℃, 고산 25.0℃ 등이다. 올해 지역별 열대야 일수는 제주 22일, 서귀포 20일, 고산 19일, 성산 14일이다.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는 15일 오전3시 현재 중심기압 97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97km/h(27m/s)의 강도 중의 중형 태풍으로 일본 가고시마 동쪽 약 19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9km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16일 오전 3시경에는 독도 동쪽 약 130km 부근 해상으로 이동할 것으로 예상된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을 '오영훈vs 부승찬' 민주당 24일부터 경선 이스라엘 성지순례 제주도민 1명 코로나19 음성
원희룡 지사, 제주∼대구 항공편 중단 추진 '사… 한국마사회, 코로나19 확산으로 23일 경마 취소
제주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서귀포 동선 무… 제주 '코로나19' 양성반응 20대 최종 확진 판정
제주지방 오늘 늦은 오후 산발적 빗방울 코로나19 확진에 제주관광 줄줄이 예약취소
민주당 서귀포시선거구 위성곤 의원 단수 공천… 제주도 "대구-제주 항공기 운항 일시 중단해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