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장기기증은 고귀한 생명나눔입니다"
장기기증운동본부 제주지부 9일 탐라광장서 장기기증의 날 기념식
폐지줍는 할머니 돕다 뇌사 고 김선웅군 유가족에 생명의 별 전달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09.11. 10:21: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장기기증을 통한 생명나눔의 숭고함을 되새기는 자리가 마련됐다.

 (재)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박진탁 이사장) 제주지부는 9일 제주시 탐라문화광장에서 '9월 9일 장기기증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장기기증의 날은 뇌사시 장기 기증으로 9명의 생명을 구(救)한다는 의미를 담아 매년 9월 9일을 전후해 장기기증운동본부에서 대대적인 캠페인을 진행해 왔는데, 올해 처음으로 제주를 포함한 전국 8개 지역에서 동시에 기념식이 진행됐다. 제주도는 2012년 1월 전국 최초로 '장기기증의 날'을 조례로 지정하기도 했다.

 이번 기념식에서는 2005년과 2009년 자신의 신장과 간을 생면부지 타인에게 기증한 김주백 목사에게 제주도지사 표창을, 2016년 1월 미국에서 뇌사 장기기증으로 생면부지 외국인의 생명을 살린 고 김유나양의 어머니 이선경씨에게 제주도의회의장 표창을 전달했다.

 또 지난해 10월 폐지줍는 할머니를 돕다 교통사고로 뇌사에 빠져 7명에게 새 생명을 선물하고 떠난 고 김선웅군의 유가족에게 생명의 별을 전달하며 김군의 숭고한 생명나눔의 뜻을 되새겼다.

 이와 함께 제주에서 생명나눔 운동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 온 9명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제주지역 장기기증 희망 등록자는 2016년 816명에서 2017년에는 709명으로 감소했다가 2018년에는 884명으로 다시 증가했다. 지난해 전국적으로 장기기증 희망등록이 전년보다 감소한 것을 감안하면 유의미한 결과다. 올해 상반기 장기기증 희망 등록자는 568명으로, 전년 동기(303명)보다 증가했다. 작년 한 해 뇌사 장기기증은 13건, 올해 상반기는 4건이다. 문의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제주지부 064-762-2114.

서귀포시 주요기사
노인 대상 주거·요양·생활 통합지원 서비스 주목 청소년이여 락(樂)으로 세상을 연주하라!
서귀포시민소통정책자문단 산업경제분야 3차회의 … "서귀포시의 과거모습이 담긴 사진 찾아요"
체납액 징수 '신탁재산 사후정산금 압류'로 시민 곁에서 펼치는 아름다운 선행
"친구들과 함께 가족 그리움 달래요" [동네방네]"출산의 기쁨 지역사회와 함께 나눠요"
"올레걷기축제 9년간 함께 한 참가자 찾습니다" 쓰레기 분리배출 학교에서부터 실천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