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가을밤 제주시 원도심 문화재 깨워 함께 노닐다
9월 20~22일 제주목관아 일대 문화재 야행
제주목사 잔칫날 주제 인문학 콘서트·공연 등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9.18. 08:45: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심 문화재에서 가을밤의 색다른 정취를 나눌 수 있는 행사가 열린다. 이달 20일부터 22일까지 이어지는 제주문화재야행이다.

제주문화예술재단이 잠자고 있는 역사문화유산의 가치를 살린 야간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으로 개발된 이 행사는 제주목관아를 중심으로 제주시 원도심 일대에서 진행된다. 제주목사의 잔칫날(생일)을 가정한 도심 미션 게임(RPG)을 주제로 이야기가 있는 젊고 새로운 야행으로 구성했다.

이 기간에는 '제주성과 목관아이야기'(박경훈 작가), '조선왕조실록 속 제주이야기'(박시백 작가), '기억의 저장소 제주원도심'(김동현 평론가)을 주제로 인문학 콘서트가 마련된다. 가야금앙상블 사려니, LED 댄스·포퍼먼스 그룹 아라댄스컴퍼니, 제주여성듀오 홍조밴드, 창작국악밴드 컴퍼니(COMPANY)랑, 감성보컬뮤지션 샘김, 퓨전 국악밴드 아이오나, 플라멩코와 국악의 만남 소리께떼, 제주스카밴드 사우스카니발의 공연도 예정되어 있다.

예술장터(플리마켓), 예술체험, 전통놀이체험 부스도 문화재야행 프로그램으로 준비됐다. 산지천갤러리에서는 제주무형문화재 사진전이 열린다. 문의 064)725-0905.

문화 주요기사
제주신화 콘텐츠 스토리 공모 한민규씨 대상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61)각명비-…
살아있는 제주 바당에 머문 마음의 풍경 제주 김만덕기념관 6월 18일부터 관람 가능
국립제주박물관 '기타 울림' 공연 제주 190석 '대극장'에 유료 초청공연 방식 고심
제주합창단 지휘자 선발 '무산'… 하반기 재공… 국립제주박물관 '태풍고백' 전시 해설·특강
제주 4월을 새겨온 문학… 70여 년 역사를 담다 그립고 그리운 달빛의 기억 안고 서귀포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