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국악협회 해녀 문화 담은 '이어도사나'
해녀문화 우수예술창작 지원 10월 20일 제주학생문화원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0.16. 18:02:5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단법인 한국국악협회제주도지회(지회장 홍송월)는 2019년 해녀문화 우수예술창작지원사업으로 이달 20일 오후 7시 제주학생문화원에서 '이어도사나'를 공연한다.

이날 공연에는 90여명이 출연해 제주 해녀문화를 무대에 올린다. 국악실내악으로 재해석한 더 퐁낭의 창작곡과 창작무, 혼비무용단의 물허벅춤과 해녀춤, 성산한마음민속회의 '멜 후리는 소리', 고은솔어린이합창단의 '너영나영', 제주국악협회 회원들의 '해녀 노젓는 소리' 등을 만날 수 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 곳곳 흩어진 38개 책방 정보 한눈에 제주 마을과 골목의 가치를 나눈다
[제주문화가 이슈&현장] 도립국악단·극단 설치 공… 한국국제사진영상교류협회 제주 문예회관 전시
서귀포 무대에 우리 가락과 공중댄스의 만남 제주 우도 밤수지맨드라미 '책 헤는 밤'
2020제주비엔날레 '창조자 할망'에 주목 제주문화포럼 이사장 심규호·원장 정예실
제주에서 먼저 부르는 통일의 노래 20년 째 제주를 품은 창작가곡 나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