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교육
"난독학생 교육 지원, 학교-가정 연계 중요"
고은실 의원-도교육청, 11일 지원방안 모색 포럼
김지은 기자 jieun@ihalla.com
입력 : 2019. 11.11. 18:47:4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1일 제주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난독학생 교육 지원 방안 모색을 위한 포럼'. 사진=제주도의회 제공

글자를 읽고 쓰는 데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의 학습 지원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고은실 제주도의회 의원과 제주도교육청 학생건강증진추진단은 11일 제주도의회 대회의실에서 '난독학생 교육 지원 방안 모색을 위한 포럼'을 개최했다. 고 의원이 대표 발의해 지난 7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제주도교육청 난독 학생 지원 조례'와 관련해 정책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장이다.

포럼에선 이연희 박사가 '읽고 말하는 뇌의 비밀'이란 주제로 난독증에 대한 신경학적 접근을 제시하고, 강은희 제주국제대 교수가 개별 읽기 학습 지원을 통한 난독교육의 방향을 발표했다. 하진의 제주국제대 교수가 좌장을 맡아 관련 토론이 진행되기도 했다.

고은실 의원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조례를 제정하는 과정에서 조기에 치료와 지원에 나서는 게 효과적이고 타당하는 공감대를 이뤘다"면서 "난독학생에 대한 담임교사의 이해를 돕고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학부모 상담과 연계한 학교와 가정 간의 연계 지도방안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교육 주요기사
제주관광대 간호학과 졸업생 전원 간호사 면허… 코로나에 제주대 영상 졸업식… 박사 등 1802명 …
제주대 중앙도서관장에 김소미 교수 제주대 '제대로 한국어 2' 교재 발간
코로나19 확진에 제주교육 당국 긴장 제주반도체 15년째 제주대에 장학금 지원
"읽고 싶은 책, 서점에서 바로 이용하세요" 제주대 교육국제화역량 인증대학 선정
오홍식 제주대교수회장 국교련 상임회장 선출 교육공무직노조 "석식 영양사 근무 시간 늘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