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도박에 휴대폰 불법 개통 수수료 챙긴 업자 실형
이상민 기자 hasm@ihalla.com
입력 : 2019. 11.15. 14:53: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방법원 형사4단독 서근찬 부장판사는 도박과 주민등록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강모(43)씨에게 징역 1년6월에 벌금 100만원을 선고했다고 15일 밝혔다.

강씨는 지난 2017년 5월부터 올해 1월23일까지 기존 가입 고객들의 개인정보를 몰래 이용해 휴대폰을 개통하고 수수료 4100만여원을 챙긴 혐의로 기소됐다.

또 강씨는 지난해 11월 제주시 한 주점에서 불법 도박을 하다 경찰에 체포되자 수사 과정에서 타인의 주민등록번호를 말해 수사의 혼선을 주기도 했다.

서 부장판사는 "사기 범행 등으로 여러 차례 처벌받은 전력이 있고 누범 기간에 죄를 저지르고 피해자들과 합의하지 못 한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가연, 1000명에게 가입지원금 50만원 쏜다 인플루엔자 주의보… 제주 학교도 긴장
"제주 산림에 외래종 확산… 서식지 관리 시급"… "진로직업 경험으로 나아갈 길 찾아요"
제주한라병원 3주기 의료기관 인증 획득 "4·3 당시 체포된 이유·장소 잘 몰라"
카지노 이전 대가 취업 청탁 혐의 공무원 무죄 미성년 친딸 수차례 성폭행 징역 5년
"연안습지 보호 위해 해안사구 보전해야" 다중이용시설 피난·방화시설 위반행위 집중단…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