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국립제주박물관·중국하이난성박물관 자매관 됐다
자매도시 체결 25주년 앞둬 인적 교류·상호 전시 등 협정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12.06. 20:06:2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과 중국하이난성박물관(관장 천지앙)이 '자매관'이 되었다. 두 박물관은 지난 5일 하이난성박물관에서 자매관 체결식을 가졌다.

제주도와 하이난성은 1995년부터 경제·인문·예술·교육 등 분야별 교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020년은 자매도시 체결 25주년이 되는 해다.

국립제주박물관과 하이난성박물관은 한중문화교류사업의 진전을 위해 자매관을 체결하고 장기적인 협력을 통해 전시 교류, 학술연구, 인적교류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자매관 기본 협정에는 박물관 상호 인적교류, 상호 전시 유치와 소장품 교류, 학술자료와 박물관 활동 자료 교류, 학술토론회와 연구회 공동 개최 등 박물관 활동 전반에 대한 내용이 담겼다.

국립제주박물관은 "자매관 체결을 계기로 '섬'이라는 지형적 특성 외에도 '해양', '교류', '유배' 등 역사·문화적으로 유사점이 많은 양 지역에서 활발한 공동조사연구와 전시 교류 등을 기대한다"고 했다.

문화 주요기사
제주도 전문 예술법인·단체 지정 신청 접수 제주문화유산연구원 초등생 고인돌 유적 답사
제주여성영화제 단편 작품상 '비 내리는 날의 … [원도심 기억을 담다 도시재생공간 탐색] (2)제…
"제주 공연장 공연하려면 마스크 써라?" 예술계… 제주문예재단 재밋섬 매입 향방 이번엔 결정되…
서귀포 월평마을 천연염색 마스크 제작 교육 제주 꿈바당어린이도서관 비대면 프로그램 운…
제21회 제주 고교생 일본어말하기 대회 [김관후 작가의 시(詩)로 읽는 4·3] (76)영어회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