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오른팔 골절' 손흥민 수술 성공적
주말까지 입원 후 국내 머물면서 치료 예정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20. 02.21. 20:54:5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오른팔 전완골부(척골·요추) 부위가 골절된 손흥민(토트넘)이 21일 서울 시내 병원에서 부러진 뼈의 접합 수술을 성공적으로 받았다.

19일 귀국해 병원에서 정밀진단을 받은 손흥민은 오른쪽 전완골부 요추가 비스듬하게 부러져 이날 수술대 위에 올랐다.

손흥민은 부러진 뼈 부위를 맞춘 뒤 금속판과 나사못을 이용해 고정하는 수술을 받았다.

앞서 손흥민은 지난 16일 애스턴 빌라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전 킥오프 30여초 만에 상대 수비수와 충돌한 뒤 넘어지는 상황에서 오른팔로 땅을 짚었다.

손흥민은 다친 팔 부위의 통증을 참으며 90분 풀타임을 뛰었고, 전반 추가시간과 후반 추가시간 멀티골을 작성하며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다.

이런 가운데 토트넘은 지난 18일 손흥민의 오른팔 골절 사실을 공개했고, 이튿날 귀국한 손흥민은 병원에 입원해 진단을 받고 입원한 뒤 수술을 받았다.

손흥민은 이번 주말까지 입원한 뒤 한동안 국내에 머물면서 치료를 받을 예정이다.

영국으로 돌아가는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손흥민 측 "제주 군사훈련 입소현장 비공개" 프로배구 남 20명·여 18명 FA 공시
구자철,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드림팀' 후보 한국축구 FIFA 랭킹 세차례 연속 40위 유지
"제주 운동선수 폭력 일상화?… 조사 내용 왜곡… 이멀먼 "임성재, 세계적인 골퍼로 성장 확신"
프로농구 LG, 현주엽 감독과 '결별' '전화번호 공개' 샤라포바 "40시간에 문자 220만…
여자배구 샐러리캡+옵션캡 '23억원'으로 인상 전 세계 테니스 '승부조작' 의심 사례 38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